> TALK > 가십

코로나 변종 또 나왔다!

공매도2021-11-25 16:29:06조회수 4,869



에이즈 환자발 추정 ‘누’ 변종 비상…백신 내성 가진 듯 
영국의 의료학계는 최근 아프리카 보츠와나에서 출현한 코로나19 ‘누’(Nu·B.1.1.529)
변종 바이러스가 델타 변이보다 더 강력할 수 있다고 경고했다.


24일(현지시간)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에 따르면 지난 11일 보츠와나에서 누 변종 사례가 처음 발견됐다. 현재까지 확인된 감염자는 총 10명이다. 보츠와나 3명, 남아공 6명 그리고 남아공에서 홍콩으로 입국한 36세 남성에게 감염이 확인됐다.

‘누’ 변이는 스파이크(spike) 단백질에 32개에 달하는 돌연변이를 갖고 있다. 그중 다수는 전염성이 강하고 백신 내성을 가진 것으로 알려졌다.

코로나19 바이러스는 자신의 스파이크 단백질을 인체 세포 표면의 ACE2 수용체에 결합하는 방식으로 침투한다. 바이러스 변이로 스파이크 단백질의 모양이 변하면 항체가 바이러스의 세포 침입을 막지 못하는 경우가 발생, 감염이 더 쉬워진다.

유니버시티 칼리지 런던(University CollegeLondon·UCL)의 유전학자인 프랑수아 발루스 교수는 “코로나에 감염된 후천성면역결핍증(AIDS) 환자로부터 변종이 발병한 것 같다”고 설명했다.

면역체계가 악화된 인간의 체내에 코로나19 바이러스가 오래 머물면서 항체를 피해 가는 방향으로 변이를 일으켰다는 설명이다.

발루스 교수는 “누 변종은 델타보다 항체를 더 잘 피해 갈 것”이라고 경고했다.

임페리얼 칼리지 런던(Imperial CollegeLondon)의 바이러스 학자인 톰 피콕 박사는 ‘누’ 변이를 끔찍하다(horrific)고 표했다. 그는 “세계적으로 유행 중인 델타를 비롯해 기존 변종보다 더 나쁜 가능성을 갖고 있다”고 했다. 다만 “아직 확산세가 빠르지 않아 지나치게 우려할 필요는 없다”고 했다.





가십 전체목록 전체 25000000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공감
공지 09-13 3,113 0
공지 11-02 201,884 6
1120942 SAM098 11:00 68 0
1120940 SAM098 10:57 96 0
1120939 SAM098 10:56 86 0
1120899 화랑 10:15 248 0
1120898 화랑 10:14 268 0
1120897 화랑 10:13 206 0
1120892 화랑 10:07 360 0
1120891 CONGBR 10:06 249 0
1120890 CONGBR 10:06 236 0
1120887 starmax 10:01 175 0
1120886 starmax 10:00 224 0
1120885 starmax 09:59 167 0
1120882 오학123 09:55 230 0
1120880 오학123 09:52 187 0
1120877 오학123 09:50 196 0
1120868 콩타스 09:42 361 0
1120864 CONGBR 09:36 258 0
1120863 CONGBR 09:34 146 0
1120861 CONGBR 09:29 228 0
1120859 CONGBR 09:28 296 0
1120858 CONGBR 09:27 279 0
1120851 코스트블루 09:11 176 0
1120850 코스트블루 09:10 270 0
1120848 코스트블루 09:09 265 0
1120843 무모 11-26 2,240 0
1 2 3 4 5 6 7 8 9 10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