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승·평균자책점 1위 원태인, 월간 MVP 선정

2021-05-10 10:37


[엑스포츠뉴스 김현세 기자] 삼성 라이온즈 원태인이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4월 월간 MVP로 선정됐다.

원태인은 기자단 투표 총 32표 중 31표(96.9%), 팬 투표 353,764표 중 209,486표(59.2%)로 총점 78.05점을 기록했다. 2위 5.47점을 기록한 KT 강백호를 제치고 개인 첫 월간 MVP를 수상했다.

4월 팀의 에이스로 활약하며 삼성을 리그 단독 1위로 이끈 원태인은 지난달 5경기에 선발 등판해 4승 평균자책점 1.16을 기록했고 해당 부문에서 모두 리그 1위에 올랐다. 36탈삼진(2위), 이닝 당 출루허용률(WHIP) 1.00(공동 4위) 등 투수 부문 대부분의 지표에서도 상위권에 이름을 올렸다. 삼성은 지난달 28일 기준 2015년 정규시즌 마지막 날 이후 2,081일만에 리그 단독 1위(개막 후 10G 이상 기준)에 오르기도 했다.

원태인은 4월 13일 대구 한화전과 18일 사직 롯데전에서 뛰어난 구위로 각각 10탈삼진씩을 올리며 2경기 연속 두 자릿수 탈삼진을 달성했다. 2경기 연속 두 자릿수 탈삼진은 삼성 소속 선수로는 역대 4번째이자, KIA 양현종의 2014년 5월 9일 대전 한화전 이후 무려 약 7년 만에 달성된 진기록이다.

원태인은 9일 현재 평균자책점 1.18로 KBO리그 해당 부문 선두에 우뚝 섰다. 또한, 국내 선발 투수 중 유일하게 1점대 평균자책점을 기록하고 있어 도쿄올림픽 야구 대표팀 선발에도 관심이 쏠린다.

4월 MVP로 선정된 원태인에게는 상금 200만 원과 함께 75만 원 상당의 신한은행 골드바가 부상으로 주어지며, 신한은행의 후원으로 원태인의 모교 협성경복중학교에 해당 선수 명의로 100만 원의 기부금이 전달될 예정이다.

kkachi@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So Hot-! TALK

소극적인 남친 앞에서 NTR 시전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땅 비싸게 사서 흑우소리 듣던 현대자동차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전소민 보고 표정관리 실패한 유재석

자기 탓인 줄 안다는 안내견

게임BJ가 되고 싶다는 신입 여캠

"누나는 왜 치킨 다리 안먹어?"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