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GAME

넵튠, VR 메타버스 플랫폼 개발사 '맘모식스' 인수

강미화2021-05-27 14:28

넵튠은 VR 메타버스 플랫폼 개발사 맘모식스의 지분 55.7%를 확보하며 경영권을 인수했다고 27일 밝혔다.

맘모식스는 2015년에 설립된 VR 전문 콘텐츠 개발사로, 어떤 VR 기기로도 접속 가능한 '크로스플랫폼 특허' 기술로 개발된 다중접속 소셜 플랫폼 '갤럭시티(Galaxity)'를 서비스하고 있다. 전세계 120개국에서 접속한 3만명 이상의 플레이어가 가상 공간에서 다양한 콘텐츠를 즐기며 평균 90분 이상의 체류 시간을 유지하고 있다.

갤럭시티는 유저가 자신만의 아바타를 만들고, 글로벌 곳곳에서 온라인으로 접속한 다른 사람들과 대화로 소통하며 친구를 사귈 수 있는 소셜 기능은 물론, 고공 체험, 축구, 야구, 서바이벌과 같은 다양한 미니 게임과 '동영상 함께 보기' 기능 등 즐길 거리를 가상현실 환경에서 제공한다. 항공 안전 콘텐츠, 우주 유영 체험과 같은 교육용 콘텐츠도 업데이트 해왔으며, 세계 주요 관광 도시를 구현하는 프로젝트도 진행 중이다.  

맘모식스는 기술력을 인정받아 지난해 중소벤처기업부 기술창업지원 프로그램인 팁스(TIPS)에 최종 선정된 바 있으며, 삼성전자, LG유플러스 등과 콘텐츠 개발 파트너십을 맺고 있다.

유태웅 넵튠 대표는 "맘모식스는 이미 여러 분야에서 VR 메타버스 플랫폼으로 활용될 수 있는 다양한 콘텐츠를 보유하고 있다"며, "향후 적극적인 유관 산업군과의 협업을 통해 활용 영역을 넓혀갈 것"이라고 말했다.

유철호 맘모식스 대표는 "온라인 생태계를 잘 이해하고 있는 넵튠과 함께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팬데믹이 앞당긴 비대면 사회에서, 갈 수 없는 장소와 만날 수 없는 사람들을 연결하는 새로운 소통과 놀이문화의 기준을 제시하겠다"고 밝혔다. 

강미화 기자 redigo@fomos.co.kr

[게임&게이머, 문화를 전합니다. 포모스게임│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PHOTO & 화보

다소 충격적인 WWE 근황

LA 폭동 당시 흑인들이 코리안타운 근처에 못왔던 이유

커플잠옷 인증하는 철구

후방) 고기 마블링 이정도면 준수하냐??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