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GAME

넥슨, 넷게임즈표 '블루아카이브' 국내외 서비스 맡아

강미화2021-05-26 10:33

넥슨은 자회사 넷게임즈에서 개발한 모바일 RPG '블루 아카이브'의 국내 서비스와 일본, 중국을 제외한 해외 지역에 대한 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했다. 

이번 계약으로 넥슨은 '블루 아카이브'의 국내외 서비스 판권을 획득하고, 서브컬처 장르의 신규 IP로 시장 공략에 나선다.
 
'블루 아카이브'는 김용하PD를 필두로 넷게임즈에서 개발 중인 서브컬처 수집형RPG로, 학원과 동아리, 학생들 사이에서 펼쳐지는 스토리를 담고 있다.

3D 그래픽에 애니메이션풍의 캐릭터 외형과 연출이 돋보이며, 시시각각 전황이 변하는 장소에 맞춰 다양한 개성을 보유한 학생들을 활용하는 전투가 특징이다. 특히 학원과 학생들을 중심으로 다양한 성장 콘텐츠도 제공된다. 

지난 2월에는 일본에 출시돼 구글플레이와 애플 앱스토어 게임 카테고리에서 각각 최고 매출 4위와 8위를 기록한 바 있다. 

이정헌 대표는 "최근 서브컬처 장르가 국내뿐만 아니라 글로벌 시장에서도 빠르게 성장하며 모바일게임 장르의 큰 축을 차지하고 있다"며 "블루 아카이브'만의 개성이 담긴 수준 높은 게임성으로 차세대 서브컬처 수집형RPG로 거듭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강미화 기자 redigo@fomos.co.kr 

[게임&게이머, 문화를 전합니다. 포모스게임│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PHOTO & 화보

진짜 48세를 찾아라

2001년 동서울터미널의 풍경

근본 그 자체.. 천안함 모자 쓴 구루미

도쿄올림픽 선수단 숙소 침대 & 테이블의자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