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GAME

'바람의 나라: 연' 일본 3차 지역 오픈...격투가 내달 3일 추가

강미화2021-05-21 12:07

넥슨은 모바일 MMORPG '바람의나라: 연'에 일본 지역 3차 업데이트를 실시했다.

이번 업데이트로 '일본 신궁'과 '폭: 일본 신궁' 지역에 '본성입구' '무사의 방' '진의 방' '유성지의 방' '해골왕의 방' '파괴왕의 제단' 등 신규 사냥터 및 '주술갑옷' '해골갑옷' 등 신규 장비의 도안과 재료를 추가했다.

필드 보스 '파괴왕'이 등장하는 '파괴왕의 제단'은 '해골왕의 방'에 있는 '수호무사' NPC를 통해 입장할 수 있으며, '파괴왕'을 처치하면 보상으로 '일본 전설 무기' 제작 재료인 '일본 전설 무기 도안', '금강석' 등 아이템을 획득할 수 있다.

이 외에도 장비 제작 시 재료로 소모하는 장비의 강화 단계, 각인 능력치, 각성 경험치 등 강화 상태를 제작된 아이템으로 옮겨주는 장비 제작 보존 시스템을 추가했다. 또 같은 계정에 있는 같은 서버의 캐릭터 간 '도감'과 '환수'를 공유할 수 있는 '가문' 시스템도 업데이트했다.

넥슨은 6월 10일 점검 전까지 '따뜻한 바람이 이루어지는 나라' 인게임 이벤트를 진행한다. 게임에 접속해 친구에게 '우정엽전'을 보내면 누적 횟수에 따라 '실종아동 신고는 182' 칭호와 외형 장비(투구) '그린 리본'을 보상으로 획득할 수 있다.

한편, 넥슨은 최근 온라인 쇼케이스로 공개했던 신규 직업 '격투가'의 업데이트를 6월 3일 진행한다. '바람의나라: 연' 공식 커뮤니티를 통해 '격투가' 업데이트 사전예약에 참여할 수 있으며, 참여 보상으로 '[T.S] 장비 쿠폰'과 '[T.S] 환수소환석 쿠폰' 2종을 획득할 수 있다.

강미화 기자 redigo@fomos.co.kr

[게임&게이머, 문화를 전합니다. 포모스게임│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PHOTO & 화보

20대 후반같은 올해 50살 배우

레바논 여경 누나들 근황

여자 만난다고 엄청 꾸민 감스트

그래픽 미친 신작 게임들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