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GAME

2021 카림픽 대회서 래빗팀 최종 우승팀 등극

최종배2021-05-10 14:16

넥슨은 모바일 레이싱게임 '카트라이더 러쉬플러스(이하 카러플)'의 이벤트 대회 2021 카림픽을 지난 9일 마무리했다. 

2021 카림픽은 '카러플'과 블랙핑크 지수, 라인프렌즈 간 협업의 일환으로 열린 게임대회다. 이날 경기에는 터틀팀 및 래빗팀이 대결을 펼친 가운데 지수가 무대에 올라 눈길을 모았다.

먼저 '카러플' 크리에이터 문호준과 김대겸이 각각 팀장을 맡은 래빗팀, 터틀팀이 레이스 매치로 승부를 가렸다. 팀마다 실력을 갖춘 선수들이 8명씩 출전했다. 특히 지수가 경기 중계에 참여해 활약했다. 

무한부스터 모드와 '카러플' BGM 퀴즈 등 아케이드 게임으로 치러진 캐주얼 레이스 코너에서는 터틀팀이 순발력 있게 퀴즈를 풀고 미션을 수행하며 승점 포인트를 획득해 초반 기세를 가져갔다.

이어진 오리지널 레이스 코너에선 실력 바탕의 진검승부가 펼쳐졌다. 아이템전은 양 팀 모두 견고한 팀워크로 엎치락뒤치락하는 모양새였지만, 스피드전에서 수시노 선수가 흔들림 없는 주행 라인으로 팀의 승리를 견인하며 래빗팀이 최종 우승을 차지했다.

블랙핑크 지수가 20여 명의 팬들과 실시간으로 함께한 팬미팅도 열렸다. 지수는 온라인으로 참여한 방청객과 게임 관련 OX퀴즈를 풀고 모바일 레이싱을 즐기면서 '카러플'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넥슨은 대회에서 우승한 래빗팀에게 총 상금 1600만원과 특별 제작된 치치 트로피, 카러플X지수 콜라보 상품을 증정했다. 시상 무대에는 지수가 직접 등단해 선수들에게 트로피를 전달하고 기념사진을 함께 남겼다.

최종배 기자 jovia@fomos.co.kr

[게임&게이머, 문화를 전합니다. 포모스게임│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베이글의 살아있는 표본 그 자체 이신분

이중에 국민들이 가장 크게 분노했던 순간은?

유혜디 집캠 당장 깨부숴야 하는 이유

북한 신도시의 위엄 ㄷㄷ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