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GAME

던파 리그 'DPL 2021 윈터' 안현수·새민초단 우승

강미화2021-12-15 16:22

넥슨은 인기 온라인 액션게임 '던전앤파이터(이하 던파)'의 e스포츠 리그 'DPL(Dungeon&Fighter Premier League) 2021 윈터' 결승전에서 안현수가 개인전에 이어 대장전에서도 '새민초단' 소속으로 우승했다고 15일 밝혔다. 

'검귀' 안현수는 개인전 4강전에서 같은 팀 소속 '스위프트 마스터' 한세민에게 완승을 거뒀다. 

이어 결승전에서 안현수는 이번 리그 신예 '스위프트 마스터' 정용하의 소닉 무브를 활용한 움직임에 고전하며 1세트를 내줬으나 이후 상대 전략을 간파해 2세트를 잡아냈고 3세트부터 경기를 리드, 세트 스코어 4대1로 개인전 첫 우승 타이틀을 안았다. 

안현수는 "개인전 우승은 처음이어서 단체전 우승했을 때보다 휠씬 기쁘다"며 "같은 팀인 전준영과 한세민 선수에게 가장 고맙다는 말을 전하고 싶고, 연습을 도와준 장진욱 선수에게도 감사하다"고 밝혔다.

3대3 대장전 결승전은 '스위프트 마스터' 한세민, '검귀' 안현수, '쿠노이치' 전준영의 '새민초단'과 '데몬슬레이어' 전규원, '섀도우댄서' 편세현, '스트라이커(남)' 장진욱의 '편진원'이 맞붙었다. 초반 '새민초단'은 침착하게 끝까지 집중하는 플레이로 '편진원'에게 순식간에 3세트까지 따내며 손쉽게 우승을 내다봤다.

4세트부터는 '편진원'이 고비마다 고른 활약을 펼치며 연달아 3번 승리해 승부를 다시 원점으로 만들었으나 마지막 에이스 매치에서 '새민초단' 전준영이 '편진원' 장진욱에게 시종일관 주도권을 빼앗기지 않고 맹활약하며 빠르게 승부를 결정지었다. 

이로써 총 상금 1억 5000만 원 규모로 열린 'DPL 2021 윈터'가 마무리됐다. 개인전 우승자에게는 3000만 원의 상금과 1000만 세라를, 준우승자에게는 1000만 원의 상금과 1000만 세라를 제공하며, 대장전 우승팀에게는 3000만 원의 상금과 1200만 세라를, 준우승팀에게는 1200만 원의 상금과 900만 세라를 지급한다.



강미화 기자 redigo@fomos.co.kr

[게임&게이머, 문화를 전합니다. 포모스게임│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PHOTO & 화보

그만둔 매니저들도 찾아오는 여자 연예인

운전하기 ㅈ같은 교차로들

불과 2년 전.. 여캠들의 염보성 이미지

여자들이 호불호 갈린다고 하는 것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