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GAME

피파 모바일, 16일 겨울 업데이트 실시...라커룸·로스터 추가

강미화2021-12-04 14:44

넥슨은 서비스 중인 모바일 게임 'EA 스포츠 피파 모바일(이하 '피파 모바일')'의 '2021 윈터 쇼케이스'에서 겨울 업데이트 세부 내용을 소개했다.

4일 낮 12시부터 게임 유튜브 채널과 아프리카TV 채널에서 진행됐으며, 성승헌 캐스터와 박수용 넥슨 사업팀장, 제이스 양 EA 차이나 스튜디오 게임 매니저(GM)가 등장해 겨울 업데이트를 소개했다. 업데이트는 오는 12월 16일 실시될 예정이다.

이번 업데이트는 라커룸 기능과 21-22 시즌 로스터 업데이트, AI 및 편의성 개선을 골자로 한다. 

업데이트 소개영상에서 넥슨 박수용 팀장은 "500일이 넘는 기간 동안 큰 사랑을 주신 감독님에게 진심으로 감사하고 이번 겨울 업데이트에도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며 "여러분의 의견에 항상 귀기울여 더욱 재미있게 즐길 수 있는 게임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먼저 새로 도입되는 라커룸 기능으로 팀 엠블럼과 유니폼을 변경할 수 있다. 또, 유니폼 소매 길이, 핏, 허리 스타일, 양말, 축구화 등 선수를 세부적으로 커스터마이징 할 수 있어 더욱 다양한 외형을 지원한다. 

라커룸에는 선수별로 등번호를 지정하는 기능과 VIP 프레임의 온오프 기능도 적용할 계획이다. 향후 다양한 편의 기능을 구현해 개성 있는 자신만의 팀을 꾸밀 수 있도록 업데이트해 나갈 예정이다.
또한 로스터 업데이트를 통해 황희찬, 이강인 등 3500명 이상의 선수 이적을 반영한다. 또한 게임 내 인도 슈퍼리그와 함께 우크라이나, 브라질, 포르투갈, 헝가리 등 4개 국가대표팀이 새롭게 추가된다. 

이적 결과와 더불어 실제 축구 데이터를 토대로 선수 능력치를 일부 조정하며, 유니폼을 21-22 시즌으로 업데이트할 계획이다. 또, 웨인 루니, 카푸, 이케르 카시야스, 로빈 반 페르시 등 전설적인 축구 선수들을 만날 수 있다.

이 외에도 자동플레이로 전환될 때 AI와 경기가 어렵다는 피드백을 수렴해 개선된 AI를 도입한다. 

직접 조작하는지 또는 자동플레이 모드인지에 따라 AI 수준이 조정되며, AI로 자동 전환되지 않도록 오토플레이 AI의 온오프 모드를 지원해 좀 더 자신이 원하는 방식으로 플레이할 수 있다. 

또, 직접 플레이할 때는 능력치를 기반으로 선수들의 AI를 적용하고, 자동플레이 시 AI를 하향 적용해 직접 조작할 때 이점이 늘어나도록 개선할 계획이다.

이 외에도 이번 업데이트부터 각성, 특별훈련에서도 일반 전수를 이용할 수 있으며, 이적시장에서 다수의 선수를 판매하거나 방출할 시 선수 리스트가 리셋 되어 다시 최상단으로 올라가는 현상을 개선할 예정이다. 선수 능력치 비교 시 고유의 능력치들을 비교할 수 있는 기능이 추가된다.

한편, 넥슨은 겨울 업데이트 소개 후 서울 송파구 '아프리카 콜로세움'에서 총상금 3500만 원 규모의 '피파 모바일' 스페셜 매치를 진행했다. 

강미화 기자 redigo@fomos.co.kr

[게임&게이머, 문화를 전합니다. 포모스게임│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PHOTO & 화보

한국 사극이 해외에서 인기 많은 이유

시리얼 근본.. 콘푸로스트 & 콘푸라이트 차이

트위치로 옮긴 bj겨울 흑역사

아시아에서 가장 이쁘다고 난리난 분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