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GAME

[지스타]지스타TV 5일간 96만명 시청...2만 8000여명 현장 방문

강미화2021-11-21 19:03

5일간 열린 '지스타 2021'의 막이 내렸다.  

'지스타 2021'은 한국게임산업협회가 주최하고 지스타조직위원회와 부산정보산업진흥원의 공동 주관 아래 지난 17일부터 21일까지 부산 벡스코와 온라인에서 열렸다.  

18일부터 21일까지 4일에 한해 일자 별 6000장의 티켓을 사전예매로만 일반 방문객에게 오전 10시, 오후 1시로 나눠 판매했고, 초청된 인원이 더해져 4일간 2만 8000여명의 일반 방문객이 현장을 방문했다. 

오프라인 행사 운영 시간과 동일하게 운영된 '지스타TV' 온라인 방송은 개막일인 17일 13만 7024명의 고유시청자(UV)를 시작으로 18일 20만 7581명, 19일 17만 2213명, 20일 21만 3976명, 마지막 날인 21일 23만 명(추정치)로 총 집계됐으며, 온라인으로도 약 96만여 명이 5일 간 지스타를 함께 즐겼다.
벡스코 제2전시장에 마련된 BTB관은 17일부터 19일까지 3일간 오프라인으로 진행했으며 온라인은 20일까지 4일간 진행됐다. 

17일 오전 9시 공식 발표 이후 3일간 추가적으로 4개국, 111개사, 153명이 유료 바이어로 등록했으며, 이에 따라 최종적으로는 BTB 비즈 매칭에 총 44개국, 693개사, 1367명이 참석한 것으로 집계됐다. 

2020년 (45개국, 527개사, 655명) 대비, 참가사는 166개사가 바이어는 2배 이상 증가한 수치이다. 이는 오프라인 미팅이 재개됨에 따라 현장 유료 바이어 등록이 확대됐으며, 이와 함께 작년부터 도입된 BTB 라이브 비즈매칭(비대면 화상회의)도 효과를 낸 것으로 해석된다.

강신철 지스타조직위원회 위원장은 "엄격한 방역 규정을 준수해주신 참가기업과 방문객 모두에게 감사드리며, 모두의 협조와 노력이 있었기에 안전히 행사를 마무리할 수 있었다"며 "향후 안전은 기본이며 최신 산업 트랜드를 지속 반영해 한발 앞선 국제 게임 전시회, 모두의 게임 문화 축제로 발전할 수 있도록 노력을 멈추지 않겠다"고 말했다.

강미화 기자 redigo@fomos.co.kr

[게임&게이머, 문화를 전합니다. 포모스게임│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살 엄청 뺀 설현 레드 드레스

배달 대행 업체 수준

스스로 움직이는 로봇 화분

눈이 이쁘신 분.gif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