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GAME

NHN, 경기콘텐츠진흥원과 40종 중소 게임 지원

강미화2021-10-14 10:45

NHN은 경기콘텐츠진흥원과 게임 지원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고 14일 밝혔다. 

양사는 최근까지 총 40개 중소 게임사에 게임베이스와 NHN 클라우드 크레딧을 제공, 이를 기반으로 3개 업체가 신작 출시를 완료했다. 

키메이커게임즈가 '언디스트로이드 : 로그라이크 액션'을 론칭했고, 슈퍼나드도 지난해 12월에 '집에가고싶어'를 출시했다. 키메이커게임즈와 슈퍼나드는 경기콘텐츠진흥원이 작년에 진행한 '제12회 새로운경기 게임오디션'에서 1, 2위를 수상한 업체다.

NHN은 유망 게임사 발굴 및 육성을 위해 매년 진행하고 있는 게임오디션에 공식 협찬사로 참여하며 수상팀에 NHN 게임베이스 및 인프라를 무상으로 제공하고 있다. 단순 플랫폼 지원뿐 아니라, 오디션 심사, 입주사 기술 지원, 핸즈온랩 프로그램 등 다방면의 지원을 이어가고 있다.

이동수 게임플랫폼사업센터장은 "NHN은 경기콘텐츠진흥원과 협업 외에도 부산, 광주 등 글로벌게임센터와 협력해 중소 게임개발사 지원에 앞장서고 있다"며 "앞으로도 게임베이스의 오랜 노하우를 기반으로 게임 출시를 준비하고 있는 업체들이 경쟁력을 한층 높여 나갈 수 있도록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NHN은 고용노동부가 선정한 42개의 '근무혁신 우수기업' 중 가장 높은 SS등급을 받았다고 같은 날 밝혔다. 

강미화 기자 redigo@fomos.co.kr

[게임&게이머, 문화를 전합니다. 포모스게임│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PHOTO & 화보

한국 여배우... 의외의 근황

세계에서 가장 큰 호텔 건설중

택시 뒷자석 묵직한 모모88

한국에서 제일 특이하다는 휴게소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