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GAME

넵튠, 모바일 게임 개발사 트리플라 경영권 인수

최종배2021-09-29 12:11

넵튠이 모바일 게임 개발사 트리플라의 지분 51%를 확보하며 경영권을 인수했다.
 
트리플라는 마프게임즈 창업자 허산 대표와 마프게임즈 산하 타이쿤 게임 제작 스튜디오 멤버들이 뭉쳐 올해 6월에 설립한 모바일 게임 개발사다. 마프게임즈 시절 '중년기사 김봉식' '게임이 망했다'와 다수의 타이쿤 시리즈를 출시하며 창업 첫해부터 꾸준한 흑자를 기록하고 있다.

트리플라는 연내에 '장난감 공장 타이쿤' 론칭을 시작으로 매년 2~3개의 신작 모바일 게임을 출시할 예정이다. 타깃 유저에 걸맞는 작품 콘셉트 개발과 게임 원화 제작에 차별화를 꾀해 게임을 제작하고, 다년간 다져온 경험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성공적인 시장 안착을 도모, 서비스를 확대해간다는 계획이다.
 

최종배 기자 jovia@fomos.co.kr

[게임&게이머, 문화를 전합니다. 포모스게임│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PHOTO & 화보

한국 여배우... 의외의 근황

세계에서 가장 큰 호텔 건설중

택시 뒷자석 묵직한 모모88

한국에서 제일 특이하다는 휴게소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