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GAME

언리얼 서밋 온라인 2021, 내달 진행 앞두고 전체 세션 내용 발표

최종배2021-09-27 11:57

에픽게임즈코리아는 언리얼 서밋 온라인 2021의 확정된 전체 세션과 상세 내용을 27일 공개했다.
 
언리얼 서밋은 언리얼 엔진의 혁신적인 기술과 정보, 개발 트렌드를 공유하는 컨퍼런스다. 올해 행사는 오는 10월 12일부터 15일까지 나흘간 진행된다. 

올해 역시 첫날 산업 전체를 아우르는 공통 분야에 이어 게임, 영화, TV & 라이브 이벤트, 건축 & 제조 순으로 총 4일간 약 30여 개의 언리얼 엔진 기술 강연이 진행되며 사전등록 후 무료로 참여할 수 있다.

Day 1은 에픽게임즈 코리아 박성철 대표의 오프닝 환영사에 이어 모든 콘텐츠 제작의 개발부터 서비스에 이르기까지 사용되는 에코시스템에 대해 알아보는 '메타버스를 위한 준비: 에픽의 에코시스템' 세션이 진행된다.

이후 '게임 유통을 위한 에픽게임즈 스토어' '언리얼 엔진에서 퀵셀 메가스캔과 믹서 활용하기' '세상에 하나뿐인 메타휴먼 세팅하기' '에픽 온라인 서비스: 크로스 플레이 게임 구축을 위해 필요한 모든 것' 등 에코시스템을 구성하는 개별 기술들에 대한 강연이 이어진다.

또, 언리얼 엔진 5의 주요 기술에 대한 세션이 마련된다. '언리얼 엔진 5 월드 구성: 아트 관점에서 UE5를 사용하여 월드를 구성하고 협업하는 방법' 세션에서는 월드 파티션, 액터당 한 개의 파일, 데이터 레이어, 레벨 인스턴싱, HLOD를 활용하여 월드를 구성하는 방법을 시연한다. '언리얼 엔진 5 나나이트와 루멘에 대한 모든 것' 강연에서는 언리얼 엔진 5의 핵심 기능인 나나이트와 루멘에 대해 소개하고, 앞으로 변화해 나갈 아트 파이프라인과 기술적인 측면에 대해서도 살펴보는 시간을 갖는다.

게임을 주제로 진행되는 Day 2에는 라이온하트스튜디오가 '오딘: 발할라 라이징의 개발 방향성에 대한 분야별 소개' 세션에서 게임의 세계관 및 MMORPG로서 추구했던 방향성과 개발과정을 다룬다. 아트의 방향과 접근을 어떤 의도와 비즈니스적 판단으로 만들게됐는지, 모바일과 PC 환경에서 퀄리티를 어떻게 높이고 최적화했는지 등도 공개될 예정이다. 

'제2의 나라 콘텐츠별 언리얼 엔진 활용 사례와 개발 팁' 시간에는 넷마블네오에서 각 콘텐츠 기능들이 언리얼 엔진의 어떤 기능들을 사용해 구현됐는지 알아보고, 개발하면서 얻은 다양한 경험들도 함께 공유한다.

넥스트스테이지에서 준비한 '인디 게임 울트라 에이지를 통해 알아보는 멀티 플랫폼 게임 개발 시작부터 출시까지', 빅게임스튜디오의 '언리얼 엔진을 활용한 애니메이션 게임 개발', 하운드13의 '프로젝트 M의 처절한 전투를 표현하기 위한 언리얼 엔진 활용법', 터틀 크림의 'RP7 개발기: 우아한 게임을 만들기 위한 여정', 나인엠인터랙티브의 '작은 스튜디오에서 규모 있는 게임을 만들기 위한 방법들: 모션캡처, 자바스크립트, WebRTC, 그리고 딥러닝' 등 게임 개발 노하우를 공유하는 세션들과 유티플러스인터랙티브의 '언리얼 엔진으로 메타버스 개발하기', 에픽게임즈의 '최신 언리얼 엔진 콘텐츠 배포 전략' '모션워핑과 풀바디 IK: 상황에 대응하는 프로시저럴 애니메이션 제작하기' 등의 세션도 마련됐다. 

Day 3은 영화, TV & 라이브 이벤트 관련 세션이 진행된다. 에스에이엠지엔터테인먼트의 '미니특공대 시즌 4 TV 시리즈 애니메이션 제작 파이프라인' 세션에서는 언리얼 엔진 4를 이용해 '미니특공대' 시즌 4를 제작하면서, TV 시리즈 애니메이션의 제작을 위한 파이프라인을 어떻게 설계 및 구현했는지 이야기하고 FX 적용 사례에 대해 소개한다.

로커스는 '언리얼 엔진으로 제작한 TV 드라마 속 애니메이션: 유미의 세포들' 시간에서 TV 드라마 '유미의 세포들'의 애니메이션을 제작하며 얻어진 경험을 토대로 애니메이션 스튜디오에서 언리얼 엔진으로 애니메이션 제작을 진행할 때 직면했던 문제들을 공유하고 이를 해결할 수 있었던 구체적인 방법들을 제시할 예정이다.

또, 틴로봇스튜디오에서 준비한 '데카론M 시네마틱 분석: 리얼타임 파이프라인으로 구축하는 시네마틱 영상' 세션과 자이언트스텝의 'XR 콘서트: K-팝 XR 라이브 콘서트의 진화' 세션, 럭스마키나의 '버추얼 프로덕션 스테이지 디자인 살펴보기', 에픽게임즈의 'M&E 산업에서의 언리얼 엔진을 통한 리얼타임 렌더링 기술의 혁신: 타임 투 겟 리얼' 세션도 진행된다.

마지막 Day 4에는 건축 & 제조를 주제로 현업 종사 전문가들의 세션이 마련됐다. 해안건축의 '통합 설계 워크플로에서의 언리얼 엔진 활용' 세션에서는 언리얼 엔진을 활용해 제작한 인터랙티브 콘텐츠 사례를 공개한다. 그리고 디자이너와 기술자의 협업을 위한 워크플로를 소개하면서 기존 건축 설계 프로그램 기반으로 작업 시 흔하게 겪을 수 있는 문제점을 해결하는 방법과 에셋, 템플릿을 적용하는 팁 등도 다룬다.

'미래 리테일 고객경험의 변화: 3D 컨피규레이터, 공간의 제약을 넘어선 차량 전시' 시간에는 기아자동차, 현대오토에버 및 클라이어스에서 기아자동차 강서플래그십 스토어의 대표 컴퍼넌트인 3D 컨피규레이터 사례를 다룬다. 자동차 리테일 매장에서 고민하고 있는 미래 고객경험의 방향성에 대해 소개하면서 전 산업에서 화두가 되고 있는 트렌드인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에 대해 알아볼 예정이다.

더불어 연우테크놀러지의 '트윈모션과 언리얼 엔진을 통한 공간정보기반 디지털 트윈 구현 시도' 세션, 엠라인스튜디오의 '산업 안전 교육과 직무 훈련을 위한 메타버스 훈련 환경 및 VR 콘텐츠 구현', 현대두산인프라코어의 '언리얼 엔진을 통한 효과적인 운송 & 건설 제품 디자인 시각화', 에픽게임즈의 '디지털 트윈이 AEC 산업에 가져올 혁신과 메타버스로의 확장'과 같은 세션도 마련됐다.

언리얼 서밋 온라인 2021에 참가하기를 원하는 사람들은 에픽 라운지 홈페이지에서 무료 사전등록을 신청하고, 강연 시간에 맞춰 접속하면 된다. 언리얼 서밋 온라인 2021의 모든 강연은 PC와 모바일로 시청할 수 있다.

최종배 기자 jovia@fomos.co.kr

[게임&게이머, 문화를 전합니다. 포모스게임│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PHOTO & 화보

김종민이 말하는 14년 롱런의 비결

코스트코 세계 매출 1위 찍은 매장 근황

과거의 오세블리 & 현재의 오세블리

현대차 vs 기아차 레전드 매치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