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GAME

"국민 71.3% 게임으로 여가 보낸다"...콘진원, 게임이용자 실태조사 보고서 발간

강미화2021-09-03 14:41

국민 10명 중 7명이 게임으로 여가시간을 보내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학부모 절반 이상이 자녀와 함께 게임을 즐기고 있다.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콘텐츠진흥원(이하 콘진원)은 '2021 게임이용자 실태조사' 보고서를 3일 발간했다.

이번 조사는 지난 5월 23일부터 한 달간 전국 만 10세 이상 65세 이하 3000명을 대상으로 '게임이용 실태 및 현황' 과 '게임에 대한 인식'에 대해 조사했다. 온라인 조사와 개별 면접조사를 병행했고, 향후 게임산업 육성과 투자 활성화를 위한 정책 수립의 기초자료로 활용할 예정이다. 

조사 결과 최근 1년간 국민의 71.3%가 게임을 이용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이는 전년 대비 0.8%p 증가한 수치다. 이는 지난해 게임 이용률 상승폭인 4.8%p이었던 것 보다는 소폭이나 여전히 상승세를 유지했다. 

게임 이용자의 게임 플랫폼별 이용률(중복응답)은 모바일 게임이 90.9%로 가장 높으며, PC 게임(57.6%), 콘솔 게임(21.0%), 아케이드 게임(9.8%)순으로 조사됐다.  

이용률이 가장 높은 모바일 게임 이용자의 특성을 살펴보면 하루 평균 이용시간은 전년대비 주중 –9.5분(96.3분→86.8분) 감소했고, 주말 +1.4분(121.7분→123.1분)으로 소폭 증가했다. 

1회 평균 이용 시간은 주중 +5.3분(57.5분→62.8분), 주말 +14.3분(75.2분→89.5분)으로 전년 대비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모바일 게임 다운로드와 게임 내 결제 등 총 지출 비용은 한 달 평균 3만 7360원으로 전년대비 6216원 증가했다. 중앙값은 1만 1000원으로, 전년대비 1000원 늘었다. 

총 지출 비용 중 아이템 구입, 단계 진행 등을 위해 사용한 게임 내 결제 비용만을 보면 한달 평균 3만 1554원으로 전년대비 4143원 증가했으며, 중앙값은 1만 원으로 작년과 동일했다. 

이와 함께 취학 자녀가 있는 학부모를 대상으로 자녀와 함께 게임을 하는지 살펴본 결과 학부모의 57.5%가 자녀와 함께 게임을 이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전년 대비 1.2%p 증가한 수치로 2017년 43.9%를 기록한 이래로 지속적인 상승세를 유지해왔다. 

학부모 연령대별로 보면 30대가 73.1%로 가장 높고, 40대(65.1%), 50대(40.0%) 순으로 자녀와 함께 게임을 이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콘진원 측은 "비교적 게임에 익숙한 젊은 연령대의 학부모를 중심으로 게임 인식이 긍정적으로 바뀌고 있는 것으로 볼 수 있다"며 "코로나19로 인해 자녀들이 집에서 활동하는 시간이 늘어나면서 자녀와 함께 있는 시간 동안 게임을 함께 즐기며 게임을 통해 자녀와 공감하고 소통하는 기회가 늘어났을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강미화 기자 redigo@fomos.co.kr

[게임&게이머, 문화를 전합니다. 포모스게임│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카우보이 비밥.. 실사화 디테일한 고증

8~90년대 흔한 명절의 고속도로

아프리카TV 여BJ 진짜 광기 ㄷㄷ

25000원짜리 모듬 전 논란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