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GAME

조이시티, 중국 웹툰 플랫폼 '콰이칸'에 59억원 규모 투자

강미화2021-08-26 14:00

조이시티는 중국의 웹툰 플랫폼 '콰이칸'에 500만 달러(59억 원) 규모 투자를 진행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투자는 '콰이칸'이 발행한 상환전환우선주(RCPS)를 매입하는 형태로 이뤄졌다. 해당 라운드의 전체 규모는 2억 4000달러였으며, 리드 투자사인 SKS PE가 구성한 컨소시엄에 원스토어, NH PE, YES 24, 조이시티가 참여, 950억원 규모의 투자를 단행했다.

'콰이칸'은 2014년 설립된 웹툰 플랫폼으로 설립 8년 차에 누적 이용자 3억 명, 월간 활성 이용자 5000만명을 확보했다. 아울러 2022년 홍콩 증시 상장을 앞두고 있다. 

조이시티는 중국 웹툰 시장이 아직 성장 단계라는 점을 감안하여 '콰이칸'의 성장 잠재력을 높게 평가했다. 또한 자회사 로드비웹툰에서 제작 중인 웹툰의 중국 시장 진출을 위해 '콰이칸'과 협력 방안을 모색하고, 다양한 시너지를 창출할 수 있도록 파트너십을 강화할 방침이다.

조성원 대표는 "'콰이칸'은 중국 기반의 대규모 내수시장을 바탕으로 웹툰을 넘어 다양한 콘텐츠로 확장 가능한 플랫폼"이라며, "높은 시장 점유율을 기반으로 다양한 IP 사업에 힘입어 폭발적인 성장을 이루어낼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강미화 기자 redigo@fomos.co.kr

[게임&게이머, 문화를 전합니다. 포모스게임│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카우보이 비밥.. 실사화 디테일한 고증

8~90년대 흔한 명절의 고속도로

아프리카TV 여BJ 진짜 광기 ㄷㄷ

25000원짜리 모듬 전 논란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