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GAME

윤명진 네오플 이사, '던파' 라이브 총괄 디렉터로 복귀

최종배2021-08-02 10:55

네오플은 온라인 액션 게임 '던전앤파이터(이하 던파) IP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개발 리더십에 변화를 주기위해 윤명진 이사를 총괄 디렉터로 선임한다고 2일 밝혔다.

윤이사는 네오플 신입사원으로 입사한 후 '던파' IP 개발에만 몸담으며 던파맨으로 불린 인물로, 네오플액션스튜디오가 개발 중인 신작 '던파 모바일'과 '프로젝트 BBQ'와 함께 PC '던파'의 개발 및 국내외 라이브 서비스까지 겸임하게 됐다.

윤명진 총괄 디렉터는 지난 2014년부터 2017년까지 '던파' 개발 디렉터로 활약한 바 있다. 던파 페스티벌 무대에 오르는 등 유저와 소통하기 위해 노력하는 친근한 개발자로 인상을 남겼으며 디렉터 재임 기간에 캐릭터 출시 등 발 빠른 업데이트와 패치 및 이벤트를 지속적으로 실시해 신규 회원 가입자 수 200% 증가, 서비스 기간 중 가장 높은 PC방 점유율 7%대 기록 등 '던파' 흥행을 진두지휘했다. 디렉터에서 물러난 후에는 현재까지 네오플의 차기작을 개발하는 액션스튜디오의 총괄을 맡아왔다.

윤명진 총괄 디렉터는 "오랫동안 애정을 갖고 몸담아온 '던파'로 돌아오게 돼 감회가 새로우면서도 총괄이라는 막중한 역할을 맡게 돼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며 "이전처럼 유저 목소리에 귀 기울이고 던파가 나아가야 할 방향에 대해 개발진과 함께 깊이 고민해 더욱 발전하는 던파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최종배 기자 jovia@fomos.co.kr

[게임&게이머, 문화를 전합니다. 포모스게임│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PHOTO & 화보

투샷으로 '츄' 박살내는 안지현 치어리더의 위엄

호랑이 얼굴에 펀치 갈긴 타이슨의 최후

입만 안열면 ㅈㄴ 이쁘긴 함 ㄹㅇ

도로위에서 마주치면 무조건 피해야 하는 차들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