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GAME

모바일 MMORPG '제2의 나라' 출시

최종배2021-06-10 12:21

넷마블은 모바일 MMORPG '제2의 나라: 크로스 월드(이하 제2의 나라)를 구글플레이와 앱스토어에 출시했다.

'제2의 나라'는 레벨파이브와 스튜디오 지브리가 합작한 판타지 RPG '니노쿠니' 시리즈를 집대성한 모바일 RPG로, 두 개의 세계를 오가는 스토리, 언리얼엔진4 기반의 카툰 렌더링 그래픽, 감성적인 시나리오 컷신 등으로 한 편의 극장판 애니메이션을 보는 듯한 재미를 선사한다.

게이머는 캐릭터 5종 중 하나를 택해, 커스터마이징을 하며 자신의 개성을 뽐낼 수 있다. 또, 각양각색의 이마젠(일종의 펫), 스페셜 스킬, 무기 등으로 전투 전략을 즐길 수 있다.

더불어 함께 나라를 만드는 킹덤, 물물교환, 게임 속 장난감 같은 소셜 오브제 등으로 다른 이용자들과 소통하는 재미요소도 담겼다.  

출시 빌드에는 메인 스토리가 전개되는 12개 지역과 왕국 훈련장, 차원의 경계, 이마젠 탐험 등 PVE와 PVP 콘텐츠가 제공된다.  

한편, '제2의 나라'는 지난 9일 사전 다운로드만으로 한국과 일본 애플 앱스토어 인기 1위를 차지했으며 8일 출시한 대만, 홍콩에서도 앱스토어 매출·인기 1위를 달성하는 등 좋은 성과를 기록하고 있다. 

최종배 기자 jovia@fomos.co.kr

[게임&게이머, 문화를 전합니다. 포모스게임│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PHOTO & 화보

진짜 48세를 찾아라

2001년 동서울터미널의 풍경

근본 그 자체.. 천안함 모자 쓴 구루미

도쿄올림픽 선수단 숙소 침대 & 테이블의자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