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인터뷰

[MSI] RNG 꺾은 C9 '블래버' "남은 경기 모두 승리하고 싶다"

이한빛2021-05-18 01:12

C9 '블래버'가 잔여 경기를 모두 승리하고 싶단 소망을 전했다.

클라우드 나인(C9)이 17일 진행된 '2021 리그 오브 레전드 미드 시즌 인비테이셔널' 럼블 스테이지 4일차 3경기에서 우승 후보 로얄 네버 기브업(RNG)을 꺾고 두 번째 승리를 신고했다. 이로써 C9는 매드 라이언즈를 한 경기 차로 따라잡게 됐다.

방송 인터뷰에 나선 '블래버' 로버트 후앙은 "RNG을 잡은 것 뿐만 아니라 승리했단 사실 자체가 기쁘다. 승리 하나하나가 중요한 상황이었는데 이번 승리를 통해 4강 진출의 희망을 지킬 수 있었다"고 경기 소감을 밝혔다.

이날 '블래버'는 빠른 타이밍에 갱킹을 내리는 판단으로 스노우볼을 굴리기 시작했다. 이에 대해 묻자 그는 "상대쪽에 와드가 없다는 걸 알고 있었고, 라인을 밀어넣어야 하는 상황이었기 때문에 찌르면 킬을 올릴 것이란 확신이 있었다"며, "바텀으로 가는 김에 미드에 들렀는데 또 킬이 나왔다"고 당시 어떤 콜이 오갔는지 설명했다.

이날 POG는 '블래버'가 받았지만 '퍼지' 리 신도 혁혁한 공을 세웠다. '블래버'는 "초반에 자원을 몰아주는 플레이를 한 덕에 오브젝트를 잘 챙길 수 있었고, '갈라' 자야를 배달해주는 스킬 활용 덕에 승리를 가져왔다"고 추켜세웠다.

'블래버'는 럼블 스테이지에 임하는 각오를 묻자 "4강 진출 여부와 관계없이 남은 경기를 모두 이기고 싶다. 가능하다면 유럽도 탈락시켜보고 싶다"는 말과 함께 인터뷰를 마쳤다.

이한빛 기자 mond@fomos.co.kr

포모스와 함께 즐기는 e스포츠, 게임 그 이상을 향해!
Copyrights ⓒ FOMOS(http://www.fomos.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