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인터뷰

[MSI] 매드 라이언즈 '휴머노이드' "뛰어난 미드 라이너는 쇼메이커-크라인"

이한빛2021-05-17 13:00

2021 MSI 럼블 스테이지 3일차는 누군가에게는 최고의 날이었고, 누군가에겐 그렇지 못했다. 럼블 스테이지 전패를 이어가고 있는 펜타넷.GG 뿐 아니라 3일차에 할당된 두 경기를 모두 패배한 매드 라이언즈는 후자에 해당된다. 매드 라이언즈는 3일차 전패로 순위가 공동 2위에서 4위로 추락했다.

인터뷰에 나선 '휴머노이드' 마렉 브라즈다는 3일차 패배에 크게 낙심한 표정은 아니었다. 3일차 소감을 조심스럽게 묻자 그는 "기분이 그리 나쁘진 않다. 담원 기아전에선 우리 밴픽이 좋지 못했다. 두 번째에선 단순히 우리가 많은 실수를 범했다"라고 답했다. 특히 담원 기아전에 대해선 "쉔이 우리가 생각한 것만큼 좋지 못했다. 지금 메타에서 리 신이 OP인 걸 생각하면, 담원 기아에게 리 신을 주지 말았어야 했다"고 피드백 하기도 했다.

이날 매드를 꺾었던 PSG 탈론에 대해 '휴머노이드'는 확실히 발전하고 있지만, 자신들보다 위라고 생각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그는 "그룹 스테이지를 비롯해 여러 차례 PSG 탈론을 만났지만 이제 한 경기 패배했을 뿐이다"라고 하면서도, "RNG전을 보진 못했지만 우리와 RNG를 모두 꺾었으니 확실히 경기력일 올라갔다고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반면, 1승 5패로 5위를 차지하고 있는 C9에 대해선 비관론을 펼쳤다. '휴머노이드'는 "지금 위치를 고려하면 C9는 4강에 오르기 힘들 것이다. 이미 너무 많은 경기를 패배했기 때문에 4강에 진출하기 위해선 잔여 경기를 다 이긴다고 가정해야 한다. 하지만 그러기 쉽지 않을 것이다"라고 설명했다.

럼블 스테이지 1라운드를 마친 현재 '휴머노이드'는 MSI에서 맞붙은 미드 라이너들을 어떻게 생각할까. '휴머노이드'가 꼽은 훌륭한 미드 라이너는 '쇼메이커' 허수와 '크라인' 위안청웨이 뿐이었다. '휴머노이드'는 "다른 선수들은 딱히 특별한 점이 없지만, 앞서 언급한 두 선수는 다른 레벨에 있다"고 밝혔다.

4일차 2경기에서 담원 기아를 상대하게 될 '휴머노이드'는 "담원 기아를 상대로 이길 가능성은 충분히 있다. 단판제의 성격상 어느 팀도 승리하거나 패배할 수 있다"며, "담원 기아는 무적의 팀이 아니고, 그간 경기에서 흔들리는 모습도 여러 차례 보였다. 우리가 잘한다면 이길 확률은 높다고 생각한다"고 답하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이미지 출처=라이엇 게임즈 제공

이한빛 기자 mond@fomos.co.kr

포모스와 함께 즐기는 e스포츠, 게임 그 이상을 향해!
Copyrights ⓒ FOMOS(http://www.fomos.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So Hot-! TALK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