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인터뷰

[MSI] '쇼메이커' 허수 "베릴, 대회에서 쓰는 레오나 스킨 따로 있다"

이한빛2021-05-06 23:05

'쇼메이커' 허수가 C9전 소감과 롤드컵 우승 스킨과 관련한 비하인드를 전했다.

담원이 6일 아이슬란드 레이캬비크 뢰이가르달스회들 실내 스포츠 경기장에서 진행된 '2021 미드 시즌 인비테이셔널(이하 MSI)' 그룹 스테이지 1일차 1경기에서 북미의 클라우드 나인(C9)을 꺾고 1승 0패로 기분 좋은 스타트를 끊었다.

경기 후 인터뷰에 나선 '쇼메이커' 허수는 "이기긴 했는데 신경 쓰이는 부분이 있었다"며, "바텀 쪽에서 주도권이 있었는데 킬이 났던 부분이 컸다"고 밝혔다. 이어 '칸' 김동하의 활약에 대해 "맏형다웠다. 탑 차이로 이긴 것 같다"고 전했다.

이날 허수는 미드에선 '퍽즈' 루카 페르코비치를 상대했다. 미드 대 미드로서 '퍽즈'를 만난 소감을 묻자 허수는 "라인전은 잘했다고 생각한다. 교전에서 스킬샷이 아쉬운 점이 있었다"며 자신의 플레이에 냉철한 평가를 내렸다.

담원 기아는 C9전에서 진-레오나를 픽했지만 2020 롤드컵 우승 스킨을 쓴 선수는 '고스트' 장용준 뿐이었다. 진의 등장 배경에 "예전부터 무난한 픽이기 때문이다"라고 설명한 허수는 레오나에 대해선 "레오나 스킨을 쓰지 않은 이유를 '베릴' 조건희에게 물어봤는데 대회에서 쓰는 스킨이 정해져 있다고 했다"고 답변했다.

문화적으로 친숙하지 않은 아이슬란드에서 경기를 치르고 있는 담원 기아. 허수는 "(음식이) 적응하기가 힘들다. 열심히 노력하고 있다. 앞으로도 더 나아지도록 하겠다"며 팬들을 안심시켰다. 그룹 스테이지 2일차 질레트 인피니티전을 앞둔 허수는 "오늘 승리하게 되어서 기쁘다. 다음 경기까지 잘 준비해서 이기겠다"는 다짐과 함께 인터뷰를 끝맺었다.

*이미지 출처=MSI 생방송 캡쳐

이한빛 기자 mond@fomos.co.kr

포모스와 함께 즐기는 e스포츠, 게임 그 이상을 향해!
Copyrights ⓒ FOMOS(http://www.fomos.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