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LOL

캐니언-쇼메이커, LCK 어워즈 2관왕...칸-룰러-케리아 퍼스트 팀 수상

이한빛2021-04-05 22:28

담원 기아가 2021 LCK 스프링 올-LCK 퍼스트 팀 명단에 선수 셋을 올리는 영예를 안았다.

라이엇 게임즈는 5일 오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2021 LCK 스프링을 빛낸 포지션별 선수를 선정, 올-LCK 퍼스트 팀, 세컨드 팀, 서드 팀을 발표했다.

퍼스트 팀의 절반 이상은 정규 시즌 1위인 담원 기아가 차지했다. '칸' 김동하와 '캐니언' 김건부, '쇼메이커' 허수가 각각 180 포인트가 넘는 점수를 차지하며 당당히 이름을 올렸다. 바텀 캐리의 진수를 보여준 젠지의 '룰러' 박재혁과 이적 첫 시즌부터 팀의 주축으로 활약한 '케리아' 류민석도 퍼스트 팀에 포함됐다.

허수는 정규 시즌 POG 천 포인트로 '표식' 홍창현과 '쵸비' 정지훈과 함께 플레이어 오브 더 스플릿에 선정된 바 있으며, 김건부는 지난 2일 발표된 정규 시즌 MVP로 뽑혔다. 이로써 허수와 김건부는 2021 LCK 스프링 어워즈에서 2관왕을 차지하게 되었다.

세컨드 팀은 각각 다른 팀의 선수들이 차지했다. 탑은 젠지 '라스칼' 김광희, 정글은 DRX '표식' 홍창현, 미드는 한화생명e스포츠 '쵸비' 정지훈, 원거리 딜러는 T1 '테디' 박진성, 서포터는 담원 기아 '베릴' 조건희가 선정되었다.
서드 팀은 대부분 젠지 선수들이 명단에 포함되었다. 홍창현과 함께 상체를 책임지던 '킹겐' 황성훈이 서드 팀 탑 라이너가 되었고, 시즌 내내 안정적인 활약을 펼친 '고스트' 장용준도 서드 팀에 올랐다. 젠지의 '클리드' 김태민, '비디디' 곽보성, '라이프' 김정민도 올 프로 팀에 뽑혔다.

한편, 결승전에서 가장 뛰어난 활약을 펼친 선수에게 주어지는 '파이널 MVP' 부문의 주인공은 오는 10일 진행되는 2021 LCK 스프링 결승전에서 가려질 예정이다.
*이미지 출처=라이엇 게임즈 홈페이지지

이한빛 기자 mond@fomos.co.kr

포모스와 함께 즐기는 e스포츠, 게임 그 이상을 향해!
Copyrights ⓒ FOMOS(http://www.fomos.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