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기타

리오 컴퍼니, 발로란트 팀 창단...팀 무야호 합류

김기자2021-03-31 06:00

리오 컴퍼니가 팀 무야호를 인수해 발로란트 씬에 새롭게 뛰어든다. 

리오 컴퍼니는 31일 SNS을 통해 발로란트 팀 로스터를 공개했다. T1, 베어크루 게이밍에서 코치로 활동했던 '로코모티브' 유정선 코치가 지휘봉을 잡은 팀 리오는 '10X' 유정선, '에스퍼란자' 정진철, '가나' 전형헌, '인트로' 강승균, '버즈' 유병철로 구성됐다. 

이 팀은 원래 베어크루 게이밍으로 활동했지만, 후원사 문제가 터지면서 팀 무야호라는 이름으로 2021 발로란트 챔피언스 투어 스테이지1에 참가했다. 그룹 스테이지서 2승으로 4강에 진출한 팀 무야호는 누턴 게이밍에게 0대2로 패해 결승전에는 올라가지 못했다. 

리오 컴퍼니 관계자는 "아무래도 저희가 많은 우여곡절 끝에 다시 만나게 됐다. 모두 새로운 도전을 하는 입장이라서 하루하루 더 열심히 하고 있다"며 "앞으로 좋은 성적과 재밌는 콘텐츠를 통해 팬들이 좋아하는 팀이 되도록 노력하겠다.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사진=리오컴퍼니.

보도자료 배포 및 문의=news@fomos.co.kr

김용우 기자 kenzi@fomos.co.kr

포모스와 함께 즐기는 e스포츠, 게임 그 이상을 향해!
Copyrights ⓒ FOMOS(http://www.fomos.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