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경기뉴스

[LJL] 데토네이션FM, 라스칼 제스터 꺾고 결승 진출

김기자2021-03-28 14:28

데토네이션 포커스 미(FM)가 가장 먼저 2021 LJL 스프링 결승전에 진출했다. 

데토네이션FM은 27일 일본 도쿄 시부야에 위치한 요시모토 홀에서 벌어진 2021 LJL 스프링 플레이오프 2라운드서 라스칼 제스터를 3대1로 제압했다. 시즌 12승 2패로 정규시즌 1위를 차지한 데토네이션FM은 이날 승리로 가장 먼저 결승전에 직행했다. 

이날 경기서 2세트를 내준 데토네이션FM은 3세트서 '아리아' 이가을의 키아나와 '유타폰' 스기우라 유타의 이즈리얼이 활약하며 승리를 따냈다. 4세트서는 초반 5킬을 기록하며 격차를 벌렸고, 드래곤 영혼을 가져온 뒤 경기 28분 만에 넥서스를 터트리며 승리를 따냈다. 

경기서 패한 라스칼 제스터는 3라운드로 내려가서 센고쿠 게이밍과 V3 e스포츠의 승리 팀과 남은 결승 한 장의 티켓을 넣고 맞붙게 됐다. 

한편 LJL 스프링 결승전은 오는 4월 11일 열리며 우승 팀에게는 미드 시즌 인비테이셔널(MSI)에 참가할 수 있는 자격이 주어진다. 

*이미지=LJL 공식 방송.

보도자료 배포 및 문의=news@fomos.co.kr

김용우 기자 kenzi@fomos.co.kr

포모스와 함께 즐기는 e스포츠, 게임 그 이상을 향해!
Copyrights ⓒ FOMOS(http://www.fomos.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