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경기뉴스

[LCK] 한화생명, 샌드박스 상대 역전으로 1세트 선취

박상진2021-03-14 17:43


한화생명이 불리한 경기를 뒤집고 선취점을 따냈다.

14일 진행된 2021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 스프링 스플릿 경기에서 한화생명 e스포츠가 리브 샌드박스를 격파하고 1세트를 승리했다.

첫 드래곤은 한화가 챙겨갔지만, 샌드박스는 협곡의 전량이 나오자마자 사냥에 성공하며 초반 오브젝트를 나눠가졌다. 이틈에 한화생명은 상대 바텀 포탑 방패를 깨며 골드를 추가 수급했다. 이어 한화생명은 상대가 전령을 탑에 사용한 타이밍을 노려 용을 획득하고 바텀 포탑 방패를 추가로 파괴했다.

계속 손해를 보던 샌드박스는 12분 순간 이동을 활용한 합류전으로 상대 원거리 딜러를 잡아냈다. '데프트' 김혁규는 데스를 내주고도 공격적인 움직임을 보이며 상대를 밀어냈고, 기어이 바텀 1차 포탑을 파괴했다. 샌드박스 역시 세 번째 드래곤에서 상대 서포터를 자른 뒤 드래곤을 챙겨가며 기세에서 밀리지 않는 모습을 보였다.

샌드박스는 18분 교전에서 서로 칼을 겨눈 후 기어이 상대 미드까지 잡아내며 킬 스코어 3대 0을 만들어냈다. 미드 1차 포탑까지 파괴한 샌드박스를 상대로 한화생명은 바론 앞으로 상대를 끌어들여 킬을 얻어냈지만 이후 콜 미스를 냈고, 결국 바론 사냥까지 성공했다. 이어 상대 미드와 바텀 2차 포탑까지 파괴한 샌드박스를 상대로 한화생명은 27분 미드 1차 교전에서 4킬을 얻어내며 전황을 일거에 뒤집었다.

이어 다섯 번째 드래곤을 앞둔 싸움에서 다시 4킬을 얻어낸 한화생명은 영혼을 완성시켰고, 30분 경기를 다시 원점으로 돌렸다. 이어 바론까지 획득한 한화생명은 상대 본진에 입성했고, 샌드박스는 탑 라인으로 백도어를 시도했지만 여의치 않았다. 골드 차이는 얼마 나지 않았지만 상대를 계속 압박한 한화생명은 장로 드래곤 앞에서 승리 후 버프까지 획득, 이어 바론까지 사냥해 완벽한 승리 조건을 갖추고 상대 넥서스를 파괴하며 1세트를 가져갔다.

박상진 기자 Vallen@fomos.co.kr

포모스와 함께 즐기는 e스포츠, 게임 그 이상을 향해!
Copyrights ⓒ FOMOS(http://www.fomos.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