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인터뷰

[LCK] 담원 '쇼메이커' 허수 "아리아 긴장한 것 같았다"

성기훈2022-01-13 22:44

'쇼메이커' 허수가 새로운 시즌을 승리로 장식한 가운데 소감을 밝혔다.

13일 서울 종로구에 위치한 롤파크에서 열린 '2022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LCK)' 스프링 스플릿 2일차 2경기에서 담원 기아가 kt 롤스터를 2-0으로 꺾으며 승리했다.

승리 소감에 허수는 "첫 경기는 시간이 길어져서 지루해졌지만 이겨서 다행이다"는 답변을 내놓았고 첫 세트 장로 드래곤 교전에서 오리아나 궁극기와 관련해 "쓸 타이밍이 없어서 아껴두고 있었는데 상대가 한 실수를 놓치지 않았다"고 말했다. 

'아리아' 이가을을 상대한 소감에 대해 "MSI에서 좋은 모습을 보여줘 기대하고 있었는데 아무래도 첫 경기라 긴장을 많이한 것 같다"는 생각을 전했다.

바텀 라인이 중요해진 가운데 많이 얼굴을 비치는 카르마에 대해 허수는 "아직까지는 잘 모르겠다"는 짧은 생각을 전했고 벡스에 대해서는 "많이 상대 해봐서 그냥 그랬다"는 여유있는 모습을 보였다. 

허수는 다음 상대인 젠지에 대해 "미드 라이너가 잘해서 긴장해야 될 것 같다. 좋은 성적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는 각오를 다졌다.

마지막으로 현장에 방문한 팬들에게 "지금도 손을 흔들어주시고 계신데 많이 와주셔서 감사드린다"고 말한 뒤 현장에 방문한 관객들에게 손을 흔들어주며 인터뷰를 마무리했다.

보도자료 문의 news@fomos.co.kr
성기훈 기자 misha@fomos.co.kr

포모스와 함께 즐기는 e스포츠, 게임 그 이상을 향해!
Copyrights ⓒ FOMOS(http://www.fomos.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So Hot-! TALK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