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인터뷰

[WCK] T1 ‘JY’ 이준 “4강전, 누가 올라오든 우리가 이길 것”

김형근2021-12-30 22:31

첫 경기에 이어 승자전도 완승을 거둔 T1의 ‘JY’ 이준이 승리의 기쁨과 4강전에 대한 포부를 이야기했다.

30일 서울 중구에 위치한 브이스페이스(V.SPACE)에서 진행된 ‘2022 와일드 리프트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WCK) 프리시즌 인비테이셔널’ 그룹 스테이지 4일차 B조 승자조 경기에서 T1이 세트 스코어 2대 0으로 승리했다.

인터뷰를 시작하며 “2세트에 많은 위기가 있었으나 준비한 대로 결과가 잘 나와서 기분이 좋다.”고 승리 소감을 이야기한 이준은 최근의 팀 분위기에 대해 “‘BDG’ 김동영 선수가 오고 나서 팀 소통이나 합에서 긍정적 발전이 있는 것 같아 앞으로 더욱 좋은 팀이 될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힘들었던 2세트에서 역전의 발판이 된 바론 버스트 상황을 누가 이끌었는지에 대한 질문에 “잘 기억이 나지 않지만 ‘쫑’ 박경민 선수와 제가 눈을 맞춘 뒤 그 대로 함께 이동했던 것 같다.”고 돌아봤다.

한편 오징어 짬뽕 게이밍 혹은 아프리카 프릭스 중 한 팀과 대결하게 될 4강전에 대해 이준은 “누가 올라와도 저희가 4강전에서 이길 예정이기 때문에 많은 기대는 안했으면 좋겠다”라는 이야기로 두 팀을 향해 선전포고를 했다.

보도자료 문의 news@fomos.co.kr
김형근 기자 noarose@fomos.co.kr

포모스와 함께 즐기는 e스포츠, 게임 그 이상을 향해!
Copyrights ⓒ FOMOS(http://www.fomos.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So Hot-! TALK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