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경기뉴스

[호라이즌 컵] 다쿤 게이밍, 팀 시크릿 3-1로 누르고 결승 진출

김형근2021-11-21 03:00

4강에 직행했던 다쿤 게이밍이 팀 시크릿의 도전을 제압하고 결승으로 향했다.

20일 싱가포르에서 열린 '와일드 리프트: 호라이즌 컵' 4강 1경기에서 다쿤 게이밍이 팀 시크릿에 세트 스코어 3-1로 승리했다.

1세트 초반 드래곤 지역 앞에서 마주한 양 팀이 킬을 주고받는 가운데 다쿤 게이밍이 조금 앞서나갔으며, 전령 앞에서 팀 시크릿이 진영을 잘못 잡으며 다쿤 게이밍이 킬과 전령을 모두 챙긴 뒤 추격전으로 킬 포인트를 추가했다. 팀 시크릿도 만회를 위해 습격에 나섰으나 성과를 거두지 못했으며 역으로 다쿤 게이밍에 킬을 내주며 차이가 벌어졌으며, 다쿤 게이밍이 지속적으로 본진 진입을 노리다 바론 버프를 두른 후 진입에 성공하며 그대로 첫 세트 포인트를 가져갔다.

2세트도 초반 팀 시크릿이 원하는 대로 경기가 이어지지 않으며 전령 앞 교전서 피해를 입었으나, 대지 드래곤을 챙긴 뒤 중앙 지역 정글서 드래곤쪽으로 이어지는 추격전서 팀 시크릿의 제드가 트리플 킬을 기록하며 찬스를 잡았다. 킬을 주고 받는 상황서 다시 한 번 제드가 트리플 킬로 기세를 올린 뒤 바론 버프를 두르고 상대 본진으로 들어가 내부 타워를 2개 파괴했으며 일단 물러나 전열을 가다듬은 뒤 세 번째 드래곤까지 독식하고 찬스를 노려 넥서스를 파괴,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3세트 다쿤 게이밍이 전령을 챙긴 뒤 드래곤을 치던 상대를 몰아내고 드래곤까지 가져갔으며, 두 번째 드래곤 전투서 3킬을 기록하며 차이를 급격히 벌린 뒤 두 번째 드래곤도 큰 어려움 없이 가졌다. 바론 전투를 자연스럽게 제압하며 버프를 두르고 4킬을 챙긴 다쿤 게이밍이 추격전을 통해 에이스를 띄우고 그대로 상대 본진에 진입해 다시 한 세트를 앞서 나갔다.

4세트 초반 2킬을 챙긴 팀 시크릿이 전령 교전서도 이득을 챙겼고, 다쿤 게이밍도 첫 드래곤을 챙겼으나 철수 과정에서 팀 시크릿이 킬을 추가했으며, 이후 다쿤 게이밍이 조금씩 따라가는 모습을 보여줬다. 두 번째 전령을 다쿤 게이밍이 가져간 뒤 중앙 지역서 팀 시크릿이 습격에 나서 먼저 2킬을 기록했으나 반격에 나선 다쿤 게이밍이 3킬을 되돌려주며 분위기를 완전히 가져왔으며, 이후 완벽히 경기를 지배하며 넥서스를 파괴, 경기를 마무리짓고 결승 진출을 확정했다.

이미지=호라이즌 컵 중계

보도자료 문의 news@fomos.co.kr
김형근 기자 noarose@fomos.co.kr

포모스와 함께 즐기는 e스포츠, 게임 그 이상을 향해!
Copyrights ⓒ FOMOS(http://www.fomos.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