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배틀그라운드

배틀그라운드: 뉴스테이트, 전 세계 165개 국서 인기 게임 1위 올라

김형근2021-11-15 08:58

크래프톤(대표이사 김창한)은 펍지 스튜디오의 배틀로얄 신작, '배틀그라운드: 뉴 스테이트'가 출시 후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고 15일 밝혔다.

지난 11일 출시된 '배틀그라운드: 뉴 스테이트'는 한국, 미국, 독일, 인도, 사우디아라비아 등 전 세계 165개 국가에서 인기 게임 순위 1위를 기록했다.

특히 누적 다운로드 수에서 출시 이틀만에 1,000만, 4일 만에 2,000만을 돌파하는 등 초반 인기몰이에 성공하면서 펍지 IP의 세계적인 인기와 영향력을 다시 한번 입증했다.

또한 출시 첫 날 이후 서버가 안정화되면서 글로벌 이용자들의 호응 또한 높아지고 있다. 현재 배틀그라운드: 뉴스테이트는 전 세계 인기 인플루언서 및 스트리머의 관심을 받으며 성공적으로 게임 커뮤니티가 확장되고 있으며, 트위터, 페이스북 등 소셜미디어를 통해서도 직접 플레이한 유저들의 뜨거운 반응을 엿볼 수 있다.

이에 대해 크래프톤의 박민규 총괄 PD는 “사전예약부터 보내주신 관심과 성원에 감사드리며, 플레이어 여러분이 만들어 주신 기록인 만큼 의미가 크다“며, ”배틀로얄의 열풍을 일으킨 ‘PUBG: 배틀그라운드’에 이어 모바일 배틀로얄 게임의 새로운 역사를 만들겠다는 이념 하에 플레이 재미를 더해줄 콘텐츠는 물론, 서버 안정화, 최적화, 원활한 플레이 환경을 위한 지속적인 업데이트를 통해 전 세계 플레이어들에게 독보적인 경험을 선사하겠다“고 전했다.

보도자료 문의 news@fomos.co.kr
김형근 기자 noarose@fomos.co.kr

포모스와 함께 즐기는 e스포츠, 게임 그 이상을 향해!
Copyrights ⓒ FOMOS(http://www.fomos.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