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인터뷰

[롤드컵] EDG '메이코' "A조 경기 보고 매 경기 신중해야겠다고 느꼈다"

이한빛2021-10-16 21:01

EDG '메이코'가 T1전에는 실수를 보완하겠다고 전했다.

16일 아이슬란드 레이캬비크 뢰이가르달스회들 실내 경기장에서 진행된 '2021 리그 오브 레전드 월드 챔피언십(롤드컵)' 그룹 스테이지 B조 2라운드 1경기에서 에드워드 게이밍(EDG)이 데토네이션 포커스미(DFM)를 상대로 압도적인 수준차를 보이며 연승 행진을 이어갔다.

경기 후 방송 인터뷰에 나선 EDG의 서포터 '메이코' 티안예는 "4연승을 해서 기분 좋다. 특히 1위로 8강 진출을 할 것 같아 기쁘다"고 소감을 전했다.

전날 치러진 A조 경기에서 같은 LPL 소속인 펀플러스 피닉스가 4연패로 탈락하는 이변이 발생한 가운데, '메이코'는 "부담감을 느끼진 않았지만 어제 경기 결과를 보고 매 경기 신중하게 임해야겠다고 생각했다"고 밝혔다.

2015년부터 프로 생활을 시작해 여러 원거리 딜러 선수들과 호흡을 맞추며 EDG의 간판 스타 중 한 명이자 베테랑이 된 '메이코'. 그는 올해 호흡을 맞추게 된 '바이퍼' 박도현에 대해 "현실 생활에선 어울리기 좋고 성격이 좋은 사람이다. 게임적으론 침착하고 생각을 많이 하며, 디테일적인 부분도 고려하는 완벽한 선수다"라고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B조 2라운드 3경기는 T1과 EDG의 경기로 치러진다. '메이코'는 "1라운드 T1전을 돌이켜보면 실수도 범했고, 아쉬운 장면도 나왔다. 보완해서 경기에 임할 것이며, 재밌고 보기 좋은 경기가 나올 것 같다"는 기대감을 드러냈다.

*이미지 출처=롤드컵 생방송 캡쳐

보도자료 문의 news@fomos.co.kr
이한빛 기자 mond@fomos.co.kr

포모스와 함께 즐기는 e스포츠, 게임 그 이상을 향해!
Copyrights ⓒ FOMOS(http://www.fomos.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