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인터뷰

[WCK] 글럭 ‘하쿠’ 한지훈 “첫 승리는 당연한 결과, 우승이 우리의 목표”

김형근2021-09-08 01:44

첫 경기인 뉴 챌린지 전에서 바론 스틸로 승리에 기여한 글럭 게이밍의 ‘하쿠’ 한지훈 첫 승리의 소감과 앞으로의 목표에 대해 이야기했다.

7일 서울시 종로구에 위치한 롤파크에서 진행된 2021 와일드 리프트 챔피언스 코리아 그룹 스테이지 1일차 2경기에서 글럭 게이밍이 뉴 챌린지를 2-0으로 꺾고 첫 승리를 기록했다.

승리 소감에 대해 “오늘 승리는 당연한 결과라 생각해서 큰 감흥은 없었다.”고 이야기한 한지훈은 왜 당연하게 생각했는지를 묻는 질문에 “저희가 잘 준비한 만큼 좋은 결과가 나올 것이라 믿고 있었기 때문”이라고 답했다.

이어 롤파크에서의 첫 경기를 치른 것에 대해 “처음이라 솔직히 많이 떨렸지만 승리해서 다행이라 생각한다.”고 말했으며, “바론 스틸 때도 성공은 했지만 엄청 떨었다.”고 역전의 발판이 된 2세트 바론 스틸 상황을 회상했다.

두 세트 모두 렝가를 선택한 이유를 묻는 질문에 한지훈은 “초반 교전에 강한 챔피언”이라고 렝가의 특징을 소개한 뒤 “게임 특성 상 초반 교전과 사이드 교전이 일어날 확률이 아주 높기 때문에 렝가는 효율이 좋은 챔피언이다.”라고 자신의 생각을 밝혔다.

남은 경기들 중 “1경기 승리 팀인 T1과의 경기가 기대된다.”고 이야기한 한지훈은 “연습 경기도 많이 해봤고 그 이후로 우리 팀이 계속 발전해 왔기에 승리를 거둘 수 있을 것이다.”라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WCK 출전 팀 중 글럭 게이밍의 수준에 대해 “3위 이내에는 반드시 들어간다.”고 강조한 한지훈은 이번 시즌 목표에 대해 “WCK 우승이 가장 큰 목표다”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보도자료 문의 news@fomos.co.kr
김형근 기자 noarose@fomos.co.kr

포모스와 함께 즐기는 e스포츠, 게임 그 이상을 향해!
Copyrights ⓒ FOMOS(http://www.fomos.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