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인터뷰

[WCK] T1 ‘제이와이’ 이준 “T1 경험 많은 팀, 꼭 우승해서 세계 대회 도전할 것”

김형근2021-09-07 23:42

개막전서 리브 샌드박스를 꺾고 첫 승을 기록한 T1의 ‘제이와이’ 이준이 첫 경기 승리의 기쁨과 앞으로의 목표를 이야기했다.

7일 서울시 종로구에 위치한 롤파크에서 진행된 2021 와일드 리프트 챔피언스 코리아 그룹 스테이지 1일차 1경기에서 T1이 리브 샌드박스를 2-0으로 꺾고 개막전을 승리했다.

승리 소감에 대해 “달라진 모습을 보여주기 위해 많이 노력했는데, 개막전을 2-0으로 승리해 너무 기쁘다”라고 이야기한 이준은 리브 샌드박스전을 위해 어떤 것들을 준비했는지를 묻는 질문에 “상대에 대한 정보가 많지 않아서 ‘와일드 리프트 라이벌즈’ 때의 경기들을 보고 상대가 어떤 픽들을 좋아하는지를 생각하고 전략을 준비했다.”고 답했다.

특히 경기 전 상대 쪽이 유리하다는 평가가 많았던 것에 “팀 내부에서는 상체 주도권을 잃지 않는다면 무조건 이길 수 있다고 생각했다.”고 이야기한 뒤 2세트 위기 상황에도 “서두르지 않고 천천히 시간을 끌면 무조건 이길 수 있다는 콜이 많이 나왔다.”고 소개했다.

지난 ‘와일드 리프트 라이벌즈’ 이후 보완한 부분에 대해 “소통이나 교류 면에 부족한 부분이 있었다고 생각해 팀 합을 맞추는데 중점을 두었으며, 이후 우리가 가장 잘 할 수 있는 조합을 구성하고자 했다.”고 이야기한 이준은 현재 가장 위협적인 팀에 대해 B조의 롤스터 Y 팀을 꼽았으며 그 이유로 “팀이 구성된 것이 조금 더 오래된 만큼 합이 더 잘 맞을 것이라 생각한다.”고 자신의 생각을 밝혔다.

한편 “이번 WCK에서 우승을 차지한 뒤 세계 대회에 나서고 싶다”고 자신의 소망을 밝힌 이준은 T1의 강점으로 “선수들의 경험이 많아 다룰 수 있는 챔피언이 많고, 이를 통해 보여줄 수 있는 것들이 많다.”고 말했다.

인터뷰를 마무리하며 이준은 “응원 감사드리며, 꼭 이번 대회에서 우승해서 세계 대회까지 진출할테니 많은 분들이 지켜봐주셨으면 한다.”고 팬들에게 감사 인사와 당부를 전했다.

보도자료 문의 news@fomos.co.kr
김형근 기자 noarose@fomos.co.kr

포모스와 함께 즐기는 e스포츠, 게임 그 이상을 향해!
Copyrights ⓒ FOMOS(http://www.fomos.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