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LOL

[LCK] LSB의 '낭만'스러운 컴백, 혹은 젠지의 이어지는 1위 레이스

이한빛2021-07-22 11:50

쫓아가고 싶은 자와 뿌리치고 싶은 자 중 어느 쪽이 목표를 달성할 수 있을까.

22일 오후 5시부터 종로 LCK 아레나에서 '2021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LCK) 서머' 7주 1일차 1경기가 리브 샌드박스와 젠지의 대결로 펼쳐진다. 6승 5패로 5위에 머무르고 있는 리브 샌드박스는 7승 라인 합류를 위해, 9승 2패지만 9승 3패의 농심 레드포스보다 세드 특실이 밀려 승수로 우위를 점해야만 하는 젠지의 맞대결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젠지가 DRX와 한화생명을 잡아내고 다시 연승 가도에 올랐다. 9주차 T1-DK를 다시 차례대로 상대하기 전에 승수를 쌓고 기세를 올릴 수 있는 최적의 타이밍이다. 다만 6주차에서 보여준 젠지의 모습은 어딘가 무색무취 했고 이전의 '1황' 느낌은 많이 희석된 느낌이기에 경기력을 정비하고 승수와 함께 득실도 신경써야 한다는 과제를 안고 있다.

리브 샌드박스는 2라운드 첫 경기에서 패배했지만 DRX를 잡고 분위기 침체가 이어지는 일은 막았다. 리브 샌드박스에게 7주차는 순위 등락의 큰 틀이 잡히는 중요한 한 주인데, 22일 진행되는 젠지전 외에도 T1전이 기다리고 있기 때문이다. 큰 고비라고 볼 수 있는 7주차의 첫 경기인 젠지전을 어떻게 풀어내느냐가 이어질 T1전에도 여파를 미칠 수 있다.

리브 샌드박스가 비록 1라운드에서 1:2로 젠지에게 패배했지만, 3세트는 쓰로잉이 치명타로 작용했을 뿐 이전 상황은 우세했었다. 젠지 사냥 성공을 눈앞에 뒀던 전력이 있는 만큼 이번에는 더욱 날카롭게 경기력을 벼려내고 젠지를 잡아낼지가 관전 포인트가 될 것으로 보인다.

또다른 관전 포인트는 '영재' 고영재의 출전 여부다. 7주차를 앞두고 1군 로스터에 콜업된 고영재는 '클리드' 김태민 대신 스크림에 참여한 정황이 있다. 최근 블루 진영도 빈번하게 선택하고 있는 젠지가 어떤 전략을 꺼내들지 궁금해진다.

보도자료 문의 news@fomos.co.kr
이한빛 기자 mond@fomos.co.kr

포모스와 함께 즐기는 e스포츠, 게임 그 이상을 향해!
Copyrights ⓒ FOMOS(http://www.fomos.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