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기타

샌드박스 게이밍, 3년간 부산 지역연고 팀 된다

김형근2021-07-13 16:30

부산광역시가 국내 e스포츠 프로리그 지역연고제 도입의 역사적인 첫걸음을 내디딘다.

부산광역시(시장 박형준)는 7월 14일 오전 10시 시청 국제의전실에서 ‘샌드박스 게이밍(대표이사 이필성)’과 협약을 맺고, 국내 e스포츠 프로리그 최초로 지역 연고 프로구단을 유치한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박형준 부산시장, 이인숙 부산정보산업진흥원장, 이필성 샌드박스 네트워크 및 샌드박스 게이밍 대표이사가 참석한다. 협약 기간은 협약체결일로부터 3년간이며, 상호 협의로 연장될 수 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샌드박스 게이밍’은 구단의 본사를 부산으로 이전해 부산 연고 구단으로서 활동하며, 다양한 1인 미디어 사업도 추진할 예정이다.

샌드박스 게이밍은 전세계 대표 e스포츠 리그인 리그오브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LCK)의 프랜차이즈 구단 중 하나이며, 카트라이더와 피파 팀도 함께 운영하고 있다. 얼마 전 카트라이더 리그 시즌 1에서 우승을 차지하는 성과를 거두었다. 또한, 모기업인 ‘샌드박스 네트워크’는 국내 대표 MCN(Multi Channel Network·다중 채널 네트워크) 기업으로 유명 크리에이터 도티, 방송인 유병재 등이 소속돼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 리그오브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LCK)는 2020년 봄 시즌의 경우 전세계 평균 시청자 수 22만 명, 최대 107만 명으로 시청자 규모가 가장 큰 e스포츠 리그임.

박형준 부산시장은 “그간 전통 스포츠에서 주로 이뤄지던 지역연고제가 국내e스포츠 프로리그 최초로 부산에서 도입되고, ‘샌드박스 게이밍’을 맞이할 수 있게 돼 설렘과 기대가 매우 크다”며, “전통 스포츠뿐만 아니라 e스포츠 산업 영역까지 관련 정책을 적극적으로 확대해, 시민들의 스포츠 복지 향상에 계속해서 힘써 나가겠다”고 전했다.



보도자료 문의 news@fomos.co.kr
김형근 기자 noarose@fomos.co.kr

포모스와 함께 즐기는 e스포츠, 게임 그 이상을 향해!
Copyrights ⓒ FOMOS(http://www.fomos.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