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인터뷰

[LCK 영상 인터뷰] 무관중으로 돌아가는 LCK, 페이커가 팬들에게 전하는 메시지

박상진2021-07-10 11:15

1라운드 마지막 경기를 승리로 끝낸 '페이커' 이상혁이 승리 소감과,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 격상으로 진행된 무관중 조치 때문에 경기장에 오지 못할 팬들에게 인사를 전했다.

9일 진행된 '2021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LCK)' 서머 스플릿 5주 2일차 3경기에서 T1이 젠지 e스포츠를 2대 0으로 격파하고 1라운드 마지막 경기를 승리로 끝냈다.

이상혁인 경기 후 진행된 개별 미디어 인터뷰에서 "예상과 다르게 좋은 결과가 나왔다"고 전한 후 "룰러를 많이 견제하는 전략을 써서 유호했다. 초반도 잘 풀렸다"며 경기에 대해서 짧게 이야기했다. 이어 첫 서머 출전한 '구마유시' 이민형의 플레이과 함께 1세트 트위스티드 페이트와 2세트 레넥톤에 대해 말한 이상혁은 2세트 초반 플레이에 대해 "오늘은 자신감 있게 플레이하려 했고 팀원들에게 주도적으로 해보자는 이야기를 해서 가능했다"고 전했다.

최근 보인 장기전이 아닌 빠른 경기를 보인 것에 대해 "팀원들과 함께 이야기 했다. 다들 동의하는 쪽으로 정했다"고 말한 후 이날 경기 밴픽 의견을 많이 낸 것에 대해 "밴픽의 가짓수가 많아서 선수들의 의견을 많이 이야기 했다"고 전했다.

1라운드 5승 4패에 대해 "만족할 수 없다. 2라운드에는 1라운드보다 좋은 결과를 내겠다. 첫 경기 농심전에서도 좋은 경기력으로 임할 수 있을 거 같다"고 말한 이상혁은 팀플레이에 대해 "내가 더 맞춰주려고 하고 그래서 합이 잘 맞았다"고 설명했다.

마지막으로 이상혁은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 격상으로 LCK가 열리는 롤파크 역시 다음주 부터 무관중으로 경기가 진행되는 것에 대해 "팬들이 경기장이 못 와서 정말 아쉽고, 상황이 좋아지면 다시 만날 수 있으니 그때까지 좋은 경기력을 유지하도록 하겠다"며 팬들에게 메시지를 남겼다.


보도자료 문의 news@fomos.co.kr
박상진 기자 vallen@fomos.co.kr

포모스와 함께 즐기는 e스포츠, 게임 그 이상을 향해!
Copyrights ⓒ FOMOS(http://www.fomos.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