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인터뷰

[LCK 영상 인터뷰] 맞는 걸 좋아한다는 라스칼 "ㅇㄷㅍㅊ 맞게 되면 후기 공유합니다"

박상진2021-06-27 12:00

개막전 젠지 연승이 끝날 위기에서 팀을 구해낸 '라스칼' 김광희가 승리 소감을 밝혔다.

26일 서울 종로구 롤파크에서 벌어진 '2021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 서머 스플릿 3주 4일차 1경기에서 젠지 e스포츠가 아프리카 프릭스에게 세트 스코어 2대 0으로 승리했다. 선두가 바뀔 수 있는 상황에서 젠지는 1세트 위기 상황 '라스칼' 김광희의 리 신 플레이가 빛나며 연승을 이어갔다.

경기 후 진행한 미디어 개별 인터뷰에서 김광희는 승리 소감과 함게 1세트 자신이 팀을 구한 플레이에 대해 "리 신이라면 누구나 할 수 있는 플레이"라며 LCK 공식 방송 인터뷰와 같은 이야기를 남였다. 자신이 뽑은 1세트 POG는 '룰러' 박재혁을 선택했다. 칼리스타로 할 수 있는 딜을 잘 뽑아내서라는 이유.

서머들어 젠지의 조직력이 탄탄해진 이유에 대해 그동안 지내온 시간과 함께 주영달 감독을 비롯한 코칭스태프의 노력이 컸다고 전한 김광희는 최근 회자되는 'ㅇㄷㅍㅊ'에 대해 "아직 맞아본 적은 없다. 하지만 매맞는 걸 좋아하기 때문에 자신이 잘못하게 된다면 후기를 알려드리겠다"는 농담도 전했다.

다음 상대인 프레딧 브리온에 대해 방심하지 않겠다는 이야기를 전한 김광희는 작년까지 같은 팀이었던 최우범 감독에게 한 수 배우겠다고 전했고, 응원을 보내준 팬들에게 감사하다는 인사를 전하며 인터뷰를 마쳤다.
 


보도자료 문의 news@fomos.co.kr
박상진 기자 vallen@fomos.co.kr

포모스와 함께 즐기는 e스포츠, 게임 그 이상을 향해!
Copyrights ⓒ FOMOS(http://www.fomos.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