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LOL

[어제의 LCK] 아프리카-브리온, 각각 한화생명-담원 기아 격파

박상진2021-06-24 00:50


아프리카 프릭스와 프레딧 브리온이 1승을 추가하며 분위기 반전에 성공했다.

23일 서울 종로구 롤파크에서 끝난 '2021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LCK)' 서머 스플릿 3주 1일차 경기에서 아프리카 프릭스가 한화생명e스포츠를, 프레딧 브리온이 담원 기아를 각각 격파했다.

첫 경기에서 아프리카는 한화생명을 2대 0으로 격파했다. 첫 세트에서는 '드레드' 이진혁의 신 짜오가 곳곳에서 활약하며 경기 주도권을 잡은 아프리카가 한화생명에게 숨쉴틈도 주지 않고 압박하며 경기를 끝냈다. 이어진 2세트에서는 세트를 선택한 '플라이' 송용준이 교전에서 활약하며 한화생명에 다시 승리하며 경기를 끝냈다. 이 경기에서는 이진혁과 송용준이 POG를 차지했고, '리헨즈' 손시우는 통산 2천 어시스트를 기록했다.
 

이어진 경기에서는 프레딧 브리온이 연승 가도를 달리던 담원 기아를 잡아내고 3연패를 끊었다. 1세트 프레딧 브리온은 세트를 선택한 '딜라이트' 유환중의 교전 활약으로 포지션 변화 이후 기세를 올린 담원 기아를 잡아냈다. 이어 2세트에서는 담원 기아의 '캐니언' 김건부가 깜짝 미드 키아나를 뽑아들었고, 이에 대처하지 못한 프레딧 브리온은 동점을 허용했다. 

3세트에 앞서 프레딧 브리온은 '엄티' 엄성현에서 '치프틴' 이재엽으로 정글을 교체했다. 지난 스프링 '라바' 김태훈의 결정으로 본인 포지션이 아닌 미드 포지션에서 데뷔전을 가졌던 이재엽은 이날 경기로 제대로 LCK 무대에서 자신의 실력을 뽐낼 기회를 얻었고 초반 성장으로 이후 팀의 교전을 이끌었다. 르블랑을 선택한 김태훈 역시 상대방에게 위협적인 화력을 뿜어냈고, 결국 프레딧 브리온이 스프링에 이어 또다시 담원 기아를 격파했다. 이날 유환중-김건부-김태훈이 각각 세트별 POG에 선정됐다.

이날 경기에서 승리한 아프리카 프릭스는 4승 1패 세트득실 4로 2위에 올랐고, 프레딧 브리온 역시 2승 3패 세트득실 -1로 7위를 기록했다. 반면 경기에서 패배한 한화생명e스포츠는 1승 4패 세트득실 -7로 9위를, 담원 기아는 3승 2패 세트득실 2로 4위를 기록했다.
 

보도자료 문의 news@fomos.co.kr
박상진 기자 vallen@fomos.co.kr

포모스와 함께 즐기는 e스포츠, 게임 그 이상을 향해!
Copyrights ⓒ FOMOS(http://www.fomos.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