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기타

KeSPA 개최 e스포츠 심판 자격 연수 마무리, 첫 3급 심판 배출

이한빛2021-06-21 14:06

첫 KeSPA 공인 e스포츠 3급 심판이 배출되었다.

한국e스포츠협회가 개최한 공인 e스포츠 심판 자격 연수가 지난 13일(일) 마무리되며, 25명의 첫 공인 e스포츠 3급 심판이 나왔다고 21일(월) 밝혔다.

KeSPA 공인 e스포츠 심판 자격 연수는 교육을 통해 e스포츠 심판에 전문성 및 자격을 부여하고 e스포츠 전문가를 양성하고자 기획됐다. KeSPA 공인 e스포츠 심판은 3급, 2급, 1급으로 나누어 자격을 부여하며, 3급 심판은 아마추어 및 프로암 대회와 비공인 대회의 심판으로 활동할 수 있다.

이번 e스포츠 심판 3급 자격 연수는 면접을 통해 25명의 교육대상자를 선정했으며, 교육생들은 20시간 이상의 이론교육과 현장실습 2회를 거치고 최종 시험까지 통과하며, 모두 e스포츠 심판 3급 자격을 획득했다.

교육과정은 ▲심판의 태도와 자세(상명대학교 이효 교수) ▲심판수행과 리더십(동덕여자대학교 이용현 교수) ▲e스포츠심리(한국체육대학교 윤영길 교수) ▲커뮤니케이션의 이해(한국체육대학교 김현주 교수) ▲e스포츠역사와 산업(스포티즌 남윤성 부장) ▲e스포츠심판 이론, 사례 및 매뉴얼(이성원 심판)으로 구성됐으며, 고앤고 프린스 강도경 단장, 나이스게임TV 정진호 대표, 젠지e스포츠 이지훈 상무의 특강 또한 진행됐다.

이론 시험은 교육 내용을 바탕으로 심판 e스포츠 심판 이론, 종목별 교육, 심판수행 매뉴얼 및 사례를 비롯해 e스포츠 역사와 산업, 심판의 태도와 리더십, 커뮤니케이션 등이 출제됐다. 현장 실습 평가는 최근 개관한 광주e스포츠경기장(광주 동구)에서 지난 12일(토)부터 이틀간 진행됐으며, 실제 경기 중에 일어날 수 있는 문제점 및 사례를 분석해 판정 프로세스를 얼마나 잘 이해하고 있는가를 중점적으로 확인했다. 총 100점 만점 중 60점 이상 받은 교육생에 한하여 3급 심판 자격을 획득했다.

앞으로 KeSPA 공인 e스포츠 3급 심판들은 아마추어 및 프로암 대회의 심판으로 활동하게 되며, 대통령배 아마추어 e스포츠대회, 2021 eK리그 등 협회 주최∙주관 대회에 파견될 예정이다.

한편, 켈미(Kelme)는 KeSPA 공인 e스포츠 3급 교육생 전원에게 심판복을 제공했으며, e스포츠 유니폼 제공 등 전방위적인 e스포츠 후원을 지속하고 있다.

보도자료 문의 news@fomos.co.kr
이한빛 기자 mond@fomos.co.kr

포모스와 함께 즐기는 e스포츠, 게임 그 이상을 향해!
Copyrights ⓒ FOMOS(http://www.fomos.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So Hot-! TALK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TALK 실시간 인기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