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트롯2’ 김태연, 11월 하트퀸 등극…장애인 단체에 기부

2021-12-02 07:45



(엑스포츠뉴스 이정범 기자) 국악 트롯 가수 김태연이 ‘11월 하트퀸’에 등극했다.

‘하트퀸’은 미스&미스터트롯 모바일 앱에서 매달 가장 많은 응원을 받은 아티스트에게 선사하는 별칭이다.

‘월간 하트퀸’에겐 옥외 광고 기회를 주며, 순위와 관계없이 누적 하트 수에 따라서도 리워드를 제공한다.

‘월간 하트퀸’ 등극과 더불어 11월 한 달 간 80만 하트를 달성한 김태연에겐 옥외 광고 기회가 주어진다. 또한 장애인 단체에 김태연의 이름으로 기부가 진행된다.

김태연 ‘하트퀸’ 등극 소식에 팬들의 훈훈한 축하가 이어졌다.

한편 ‘11월 하트퀸’ 김태연의 전광판은 12월 한 달 간 서울역 1호선~4호선 환승구간에서 볼 수 있다.

사진 = 미스&미스터트롯 앱 제공


이정범 기자 leejb@xportsnews.com

So Hot-! TALK

30대 남자가 운동하면 인생이 바뀌는 이유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가수 조영남의 경제 상황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한국 사극이 해외에서 인기 많은 이유

시리얼 근본.. 콘푸로스트 & 콘푸라이트 차이

트위치로 옮긴 bj겨울 흑역사

아시아에서 가장 이쁘다고 난리난 분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