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 죠앤, 오늘(2일) 7주기…여전히 그리운 '햇살 좋은 날' [엑's 투데이]

2021-12-02 07:31



(엑스포츠뉴스 김노을 기자) 가수 고(故) 죠앤이 세상을 떠난 지 7년이 됐다.

죠앤은 지난 2014년 12월 2일 미국에서 당한 교통사고로 꽃다운 나이에 세상을 떠났다. 향년 26세.

죠앤은 작곡가 김형석에게 발탁, 2001년 12세 어린 나이로 가요계 데뷔했다. 사랑스러운 외모와 탄탄한 가창력으로 '햇살 좋은 날', '순수' 등을 히트시키며 많은 인기를 모았다.

왕성한 활동을 이어가던 중 소속사와 갈등으로 가수 활동을 접고 미국으로 돌아가 직장 생활 중 안타까운 비보가 전해졌다.

지난 2012년에는 Mnet 오디션 프로그램 '슈퍼스타K' 시즌4에 출연해 재기를 노렸으나 탈락해 아쉬움을 남긴 바 있다.

사진=엑스포츠뉴스DB


김노을 기자 sunset@xportsnews.com

So Hot-! TALK

30대 남자가 운동하면 인생이 바뀌는 이유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가수 조영남의 경제 상황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한국 사극이 해외에서 인기 많은 이유

시리얼 근본.. 콘푸로스트 & 콘푸라이트 차이

트위치로 옮긴 bj겨울 흑역사

아시아에서 가장 이쁘다고 난리난 분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