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 점심 내기 11만원 결제…"♥이상화, 카드 주고 가냐고" (동네친구 강나미)

2021-10-26 06:00


(엑스포츠뉴스 이슬 기자) 강남이 점심 내기에 져서 11만원을 결제하며 이상화가 나가면서 했던 말을 언급했다.

25일 유튜브 채널 '동네친구 강나미'에는 '상화가 알려준대로 운동하고 살 쫙 빼는 강남이 탕수육 부먹 논란부터 석천이형 사료까지..'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집으로 찾아온 제작진에게 강남은 주방을 소개했다. 디즈니 캐릭터로 가득한 주방에 강남은 "병이다. 다 디즈니"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제작진과 게임을 한 강남은 패배하며 식사 내기에서 졌다. 중국 요리를 주문하게 된 강남은 11만원이 나온 배달 어플을 보며 "'동네친구 강나미' 분위기가 안 좋아진다. 점점 날 돈 쓰게 만든다. 상화 나가기 전에 '카드 주고 갈까' 하더라"라고 이야기했다.

"운동할 건데 이렇게 헤비하게 먹어도 되냐"는 제작진에 강남은 "상화가 없지 않냐. 중국 음식을 얼마 만에 먹는지 아냐"며 평소에 못 체중 관리를 위해 못 먹는 중국 음식에 들떴다.

사진=유튜브 방송 화면


이슬 기자 dew89428@xportsnews.com

So Hot-! TALK

장동민이 말하는 개콘시절 군기문화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진짜 흑화해버린 강형욱 ㄷㄷ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캐릭터보다 예쁘다는 일본 성우 외모 클라스

한국인들이 가장 좋아하는 수산물

신호등 치킨 먹다 개빡친 퀸다미

역사학자들이 아직도 아틀란티스를 찾는 이유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