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윤정, 88일 아들과 첫 외출…"보통 일 아냐, 답 없음"

2021-09-23 16:29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안무가 배윤정이 육아 근황을 공개했다. 

배윤정은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울 식구 첫 외출. 보통 일이 아니어라. 애 울고 개 울면 답 없음. 그래도 무사히 집에 왔어요. 오늘보다 다음번엔 좀 덜 힘들겠죠..? 재율인 엄마 바라기냥. 나만 바라봐"라는 글과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배윤정은 11살 연하 남편, 생후 88일 아들과 외출한 모습. 베이비시트에 앉아 엄마만 바라보는 아들의 모습이 미소를 안긴다. 

한편 배윤정은 비연예인 남편과 결혼해 슬하에 아들을 두고 있다.

사진 = 배윤정 인스타그램


김예은 기자 dpdms1291@xportsnews.com

So Hot-! TALK

슈주 멤버가 살고 있는 28평 개인주택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여자들이 말하는 섹시한 남자 특징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김종민이 말하는 14년 롱런의 비결

코스트코 세계 매출 1위 찍은 매장 근황

과거의 오세블리 & 현재의 오세블리

현대차 vs 기아차 레전드 매치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