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옹이 작가, 백신 후유증 호소…"양쪽 손가락 관절 아파"

2021-09-22 14:03


(엑스포츠뉴스 김미지 기자) 인기 웹툰 '여신강림' 양옹이 작가가 백신 후유증을 호소했다.

야옹이 작가는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백신 맞은지 일주일이 지났는데도 양쪽 손가락 관절이 아파서 너무 힘들다. 아침에 통증과 함께 기상"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손가락이 아파 구부린 채 사진을 찍은 야옹이 작가의 모습이 담겼다.

앞서 야옹이 작가는 백신을 맞은 후 퉁퉁 부었다며 "갑자기 얼굴, 손발이 엄청 붓습니다"라며 "내 몸... 지금 항체 만드는 중인 거야?"라고 백신 후기를 전하기도 했다.

한편 야옹이 작가는 지난 13일 추석 명절을 맞아 보호가 필요한 아이들을 위해 대한사회복지회(회장 김석현)에 2000만원을 후원했다.

사진=야옹이 작가 인스타그램


김미지 기자 am8191@xportsnews.com

So Hot-! TALK

이상민 "목숨걸고 오징어게임 참여했을거다"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3대 600 친다는 헬창 밥상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DP 오징어게임 마이네임 때문에 부담감 백배인 작품

맛잘알 선정.. 미국 햄버거 3대장

BJ 코코 스타킹 찢기 ㅓㅜㅑ

무려 25만원짜리 멜론을 먹어 본 소감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