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구만 이겼는데?'…김연경 자막 논란, MBC 해명 "영상 편집 과정 오류" [엑's 이슈]

2021-08-01 14:50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MBC가 배구선수 김연경과의 인터뷰에서 질문 자막을 실제와 다르게 송출해 논란을 빚고 있는 가운데, "편집 과정에서의 오류"라고 해명했다.

지난 달 31일 '엠빅뉴스'는 2020 도쿄올림픽 한국 여자 배구 대표팀이 일본과의 경기에서 승리한 이후 유튜브 채널을 통해 ''김연경 인터뷰 풀영상'할 수 있다! 해보자! 포기하지 말자!'라는 제목의 동영상을 게재했다. 엠빅뉴스는 MBC에서 방송된 뉴스를 재구성 해 유튜브로 송출하는 채널이다.

영상 속에서 김연경은 '국민에게 희망을 드렸는데 어떤가요'라는 질문에 "감사합니다. 더 뿌듯하네요"라고 답했다.

하지만 이 장면에서 사용한 자막이 문제가 됐다. 실제 질문과 다른 'Q. 축구, 야구 졌고 배구만 이겼는데?'라는 자막이 송출됐고, 음성을 집중해 정확히 듣지 않으면 마치 김연경이 '축구, 야구 졌고 배구만 이겼는데?'라는 질문에 "더 뿌듯하네요"라고 대답한 것처럼 오해를 살 수 있는 부분이었다.


영상이 공개된 후 누리꾼들은 현장에서 언급되지 않은 말이 자막으로 사용된 것에 대해 지적했고, 이후 엠빅뉴스는 해당 자막을 흐릿하게 수정한 뒤 아예 동영상 목록에서 삭제했다.

이후에도 논란이 끊이지 않자 엠빅뉴스 측은 1일 오후 커뮤니티 공지사항을 통해 "여자배구 대표팀 김연경 선수의 경기 직후 인터뷰 영상을 편집해서 올리는 과정에서 기자의 질문을 축약해 정리하다 보니 오해의 소지가 있다는 지적을 받았다. 그래서 인터뷰 영상을 내렸고, 김연경 선수의 믹스트존 인터뷰 풀기자단의 질문과 답이 들어간 전체 원본 영상을 올린다"고 해명한 뒤 영상을 다시 게재했다.

새로 게재된 동영상에서는 "오늘 모르셨겠지만 축구도 지고 야구도 졌는데 , 배구가 유일하게 희망을 살려주셨다. 국민들에게 희망을 드렸어요"라는 취재진의 질문 음성이 나오고 자막 역시 이를 그대로 전하고 있다. 이에 김연경은 "몰랐다"며 "아, 감사합니다. 더 뿌듯하네요"라고 안도한 뒤 "어쨌든 코로나19로 인해서 많은 분들이 외부 활동을 많이 못하시는데 집에서나마 저희가 조금의 힘이 더 될 수 있도록 열심히 하겠다"고 말하고 있다.

MBC는 이번 2020 도쿄올림픽 중계를 하며 연이은 구설수에 휘말리고 있다. 개회식에서 우크라이나 선수단의 입장 당시 체르노빌 원전 사진을 소개용으로 사용하는가 하면, 축구 대표팀의 루마니아전에서는 상대 선수의 자책골에 '고마워요 마린'이라는 부적절한 자막을 사용해 비판 받았다. 개회식 중계 당시의 실수는 외신에도 전해지며 '국가적 망신'이라는 비난을 자초했다. 이에 지난 달 26일에는 MBC 박성제 사장이 직접 나서 대국민 사과를 전하기도 했다.

사진 = 엠빅뉴스 방송화면


김유진 기자 slowlife@xportsnews.com

So Hot-! TALK

조선족 비하 발언한 탈북녀 BJ의 최후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원룸 생수 논란...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투샷으로 '츄' 박살내는 안지현 치어리더의 위엄

호랑이 얼굴에 펀치 갈긴 타이슨의 최후

입만 안열면 ㅈㄴ 이쁘긴 함 ㄹㅇ

도로위에서 마주치면 무조건 피해야 하는 차들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