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구라 "그리, 가족 TMI 토크 안 하길 바라 자제 중" (라스)

2021-06-23 16:55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아빠 김구라와 아들 그리가 ‘라디오스타’에서 불붙은 ‘토크 공방’을 펼치는 현장이 선공개됐다.

그리는 “가족 TMI 토크가 무슨 의미이냐”며 평소 아빠 김구라에게 품었던 의문을 쏟아냈다. ‘예능 선수’ 김구라의 말 문을 막히게 하는 논리 정연한 입담으로 ‘구라가 키운 예능 호랑이 새끼’ 매력을 자랑했다.

23일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 측은 ‘구라 VS 그리, 불붙은 토크 공방’ 에피소드가 담긴 영상을 네이버 TV를 통해 선공개했다.

이날 ‘라디오스타’는 부자가 되고 싶은 모든 이들을 위한 ‘야, 너두 벌 수 있어’ 특집으로 꾸며진다.

‘라디오스타’에 세 번째 출격하는 그리는 떠오르는 예능인답게 재테크 관련 스토리와 아빠 김구라 저격 토크를 오가며 입담을 자랑한다. 선공개 된 영상에서 그리는 “가족들의 TMI를 방송에서 공개하는 게 무슨 의미인지 궁금했다”며 평소 아빠 김구라에게 품었던 의문을 쏟아냈다.

그러자 김구라는 “동현이가 가족 TMI 토크를 안 했으면 좋겠다고 해서 자제하고 있다”고 해명한 뒤 “그리가 방송인으로서 관대함이 없다면 이제부터 그리 이야기를 안 하겠다”며 감정에 호소했다.

이에 그리는 “할머니도 본인 얘기하지 말아 달라고 하신다. 아빠는 논리적이다가 불리하면 감정에 호소한다”며 강력한 한 방을 날렸다. 김구라가 키운 ‘예능 호랑이 새끼’다운 입담을 자랑하며 현장을 초토화했다.

수세에 몰린 김구라는 “방송에서 어머니 얘기를 했더니 좋아하셨다”라고 반박했지만, 통하지 않았다.

그리는 “아빠가 할머니가 동네에서 숨기고 있던 할머니만의 비밀을 폭로하셨다”라고 맞받아치며 김구라를 녹다운 시켜 본방송을 통해 그려질 두 사람의 ‘토크 빅매치’를 기대하게 했다.

예능 선수 아빠 김구라와 ‘구라가 키운 예능 호랑이’ 그리의 불붙은 토크 공방은 23일 오후 10시 20분에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khj3330@xportsnews.com / 사진= MBC
 

So Hot-! TALK

경찰을 피해 달아나던 고딩 폭주족의 최후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세월호를 가장 끔찍한 방법으로 모욕한 중국인들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페미도살자 여명숙 "안산 선수는 페미가 아니다"

전투식량 먹방 대참사...

잼민이 여동생에게 팩폭맞는 문월

윗집 미친년이랑 5년째 싸우는 이유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