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유리 子 젠, 태어난지 200일…남희석 지원사격 (슈돌)

2021-06-21 07:55


[엑스포츠뉴스 최희재 기자] 사유리 아들 젠이 생후 200일을 맞았다.

지난 20일 방송된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387회는 '어느 멋진 날 우리가 만나’라는 부제로 시청자를 찾아왔다. 그중 사유리는 셀프로 젠의 200일 기념사진 촬영에 도전했다.

이날 사유리와 젠은 한 스튜디오를 찾았다. 이곳은 사유리가 직접 젠의 200일 기념사진을 찍기 위해 빌린 장소로, 미리 젠의 의상들도 마련해 두는 등 만반의 준비를 마쳤다. 또한 일일 사진사로는 사유리의 오랜 친한 오빠 남희석이 함께했다.

남희석은 젠을 처음 본 순간부터 빠져들었다. 특히 젠의 튼튼한 뼈와 근육에 감탄을 금치 못했다. 하루 종일 젠과 놀아줬던 조정치가 다음날 허리디스크 때문에 공연까지 취소할 정도로 자타 공인 빅보이인 젠. 그러나 남희석은 계속해서 젠을 안아주고 점프를 시켜주는 등 최선을 다해 놀아줬다.

남희석이 젠과 충분히 친해진 뒤 본격적인 사진 촬영이 시작됐다. 먼저 젠은 곤룡포를 입고 세젤귀 왕으로 변신했다. 그러나 사진 촬영은 마음처럼 쉽게 진행되지 않았다. 잘 웃다가도 촬영이 시작되는 순간 웃음기를 거두는 젠 때문에 베스트 사진을 건질 수 없었던 것.

이에 사유리와 남희석은 젠을 웃기기 위해 춤부터 재미있는 표정까지 모든 노력을 다했다. 결국 젠은 엄마와 삼촌을 보고 미소를 지었고, 최고의 사진을 찍을 수 있었다.

이어 젠은 보스 베이비, 스님, 인형, 타잔 등 다양한 콘셉트로 촬영을 진행했다. 어떤 의상을 입던 찰떡같이 소화하는 젠의 귀여움이 랜선 이모-삼촌들의 심장을 제대로 저격했다. 특히 보스 베이비로 변신해 근엄한 매력을 뽐내는 젠의 모습은 시청자들의 웃음을 유발하기도 했다.

한편 '슈퍼맨이 돌아왔다'는 매주 일요일 오후 9시 15분 방송된다.

jupiter@xportsnews.com / 사진=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So Hot-! TALK

경찰을 피해 달아나던 고딩 폭주족의 최후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세월호를 가장 끔찍한 방법으로 모욕한 중국인들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페미도살자 여명숙 "안산 선수는 페미가 아니다"

전투식량 먹방 대참사...

잼민이 여동생에게 팩폭맞는 문월

윗집 미친년이랑 5년째 싸우는 이유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