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먼킴♥' 김지우, 새파랗게 멍든 손…"언제 어디서 생긴 거니"

2021-06-16 17:35


[엑스포츠뉴스 이슬 기자] 배우 김지우가 새파랗게 멍든 손목에 당황했다.

16일 김지우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손에 멍은 언제 어디서 생긴 거니…"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이날 공개된 사진에는 새파랗게 멍이 든 김지우의 손이 담겼다. 체리가 그려진 잠옷을 입고 침대에서 휴식을 보내던 김지우는 갑작스럽게 발견한 멍에 당황한 기색을 보였다.

한편, 김지우는 요리연구가 레이먼 킴과 결혼해 슬하에 딸을 두고 있다. 오는 29일 개막하는 뮤지컬 '비틀쥬스'로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dew89428@xportsnews.com / 사진=김지우 인스타그램

So Hot-! TALK

한국 일본 중국의 식생활 차이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한국 패치가 이상하게 된 외국인 용병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한복 입으면 서사가 절로 생기는 여자아이돌

영국 요리에 대한 끔찍한 증언들

감스트 & 양신.. 박찬호 디스 ㄷㄷ

한반도가 호랑이 모양인 이유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