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근영, 35세 동안 미녀의 자신감 "나 패알못이다, 얼굴로 꼬셔야지"

2021-06-15 17:26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배우 문근영이 다이어트 도전 근황을 전했다.

14일 문근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그래, 나 패알못(패션을 알지 못하는 사람)이다! 쳇. 얼굴로 꼬셔봐야지. 나 이제 운동 갈거야! 오늘 하루 잘 보내자"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문근영이 올린 사진은 2년 전 태국 치앙마이에서 찍은 사진으로, 당시 33세 나이가 믿기지 않는 한결같은 동안 외모로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문근영은 지난 2019년 출연한 tvN 드라마 '유령을 잡아라' 이후 차기작을 검토 중이다.

slowlife@xportsnews.com / 사진 = 문근영 인스타그램

 

So Hot-! TALK

14년 전... 남자들 혼절시킨 영화...real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해운대 스쿨존 어린이 사망사고 결과 나옴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설아 사격술 가르쳐주는 보나

2021 페라리 SF90 전기 슈퍼카

러시아 누나방에 등판한 야신 ㄷㄷ

지금도 시골에 가면 있는 가게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