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선주, ♥강레오와 별거설 해명…"이혼 NO, 각자 행복" (밥심)[종합]

2021-05-11 08:32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박선주가 남편 강레오와의 별거설을 적극적으로 해명했다.

10일 방송된 SBS플러스 '강호동의 밥심'에는 권일용, 박선주, 곽정은, 양재웅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박선주는 남편 강레오와의 별거설에 대해 해명했다. 그는 "강레오 씨는 원래 꿈이 농부다. 요리 공부를 하긴 했지만 농사를 본격적으로 짓기 시작한지 4~5년차가 됐다. 일주일을 계속 돌아다니면서 산다. 그 생활을 시작한지가 3년이 됐다"고 운을 뗐다. 

이어 "그리고 저는 저희 아이 사고가 자유롭다고 해야 하나. 폭발하는 능력이 강하다. 한 달 전에 싱글앨범을 냈는데 가사 70%가 그 친구가 말한 거다. 작사가로 제가 올렸다. 가능한 규격화되지 않은 공간에 두고 싶었다"며 자신이 현재 제주에 살고 있다고 밝혔다. 



더불어 그는 "저는 자연스럽게 제주도로 왔고 강레오 씨가 행복한 곳은 농장이다. 그이가 행복한 곳은 거기고, 내 아이가 행복한 곳은 제주도다. 내 아이는 아직 성장하지 않아서 보호해야 할 의무가 있으니까 제주도에 사는 건 당연한 것"이라며 "그러다 보니 '별거', '조만간 이혼', '쇼윈도' 이런 이야기가 나오더라. 근데 저는 스스로가 행복한 순간이 가장 행복한 가정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박선주는 독립적인 결혼생활을 추구한다고 밝히기도 했다. "'어디야', '뭐해', '몇 시에 들어와'라는 말을 연애 때부터 한 번도 한 적이 없다"는 것. 그러면서 "독립적이고 내면의 깊이를 추구한다. 굳이 룰을 정해야 할 필요가 있냐. 어디에 사느냐보다 마음을 어디에 두느냐가 더 중요한 것 같다"고 생각을 밝혔다. 

이를 들은 권일용은 "너무 부럽다. 전생에 나라를 구해야 할 수 있는 일"이라며 부러움을 표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박선주는 강레오와 결혼해 슬하에 딸 에이미를 두고 있다. 

dpdms1291@xportsnews.com / 사진 = SBS플러스 방송화면 

So Hot-! TALK

소극적인 남친 앞에서 NTR 시전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땅 비싸게 사서 흑우소리 듣던 현대자동차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전소민 보고 표정관리 실패한 유재석

자기 탓인 줄 안다는 안내견

게임BJ가 되고 싶다는 신입 여캠

"누나는 왜 치킨 다리 안먹어?"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