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일우, 뇌동맥류 이겨낸 근황…슈트핏+장발 '찰떡 소화'

2021-04-23 08:18


[엑스포츠뉴스 최희재 기자] 정일우가 훈훈한 기럭지를 자랑했다.

정일우는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별다른 내용 없이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정일우는 창가에 기댄 채 무언가를 보고 있는 모습이다. 정일우는 화이트 셔츠와 블랙 팬츠를 매치해 완벽 슈트핏을 선보였다. 또한 긴 머리 스타일까지 소화하며 보는 이들의 눈길을 끌었다.

정일우는 지난 18일 방송된 MBN 푸드멘터리 예능 '더 먹고 가(家)'에서 26살에 뇌동맥류 진단을 받았다고 고백한 바 있다. 두려움 속에서도 자기관리와 연기 활동에 힘쓴 정일우의 모습이 이목을 집중시킨다.

한편, 정일우는 오는 5월 1일 첫 방송되는 MBN 드라마 '보쌈-운명을 훔치다'에 출연한다.

jupiter@xportsnews.com / 사진=정일우 인스타그램

So Hot-! TALK

일본 폰허브 커플의 수익 ㄷㄷ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박준형이 전기차를 싫어하는 이유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40대라는 게 믿겨지지 않는 여배우 甲

매니아층은 확실한 치킨

"아주부 프로스트는 운빨팀이었다"

이스라엘 여군 누나들의 훈련 모습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