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ALK > TV/연예

어제 자살한 여자배구 고유민 선수가 남긴 메모

Lakers2020-08-02 10:23:08조회수 24,218



어제 자살한 여자배구 고 고유민 선수가 남긴 메모 jpg 어제 자살한 여자배구 고 고유민 선수가 남긴 메모 jpg 어제 자살한 여자배구 고 고유민 선수가 남긴 메모 jpg 어제 자살한 여자배구 고 고유민 선수가 남긴 메모 jpg 어제 자살한 여자배구 고 고유민 선수가 남긴 메모 jpg 어제 자살한 여자배구 고 고유민 선수가 남긴 메모 jpg 어제 자살한 여자배구 고 고유민 선수가 남긴 메모 jpg 어제 자살한 여자배구 고 고유민 선수가 남긴 메모 jpg
어제 꽃다운 나이에 극단적인 선택을 한 여자배구 고 고유민 선수에 관한 뉴스기사인데... 
 
악플이 문제이긴 한데
팀에서 처우도 안좋긴 했구나
 
사실 배구는 다른리그와는 달리 2군리그가 없어서 주전 백업차이가 상당히 심한걸 고려해도... 진짜 이러려고 배구하냐 하는 자괴감 들었을수도.... 
 
문듯 얼마전에 죽은 그 철인3종경기 선수가 생각이 나네... 
 
메모내용
 

우선 저를 많이 응원해주고 제가 선수생활 처음부터 응원해주신 팬들분들께 너무 죄송하고 감사했습니다. 제가 팀에서 열심히 버텨보았지만 있으면 있을수록 너무 제가 한심한 선수같고 자존감이 많이 떨어졌습니다.

어쩔 수 없는 상황에서도 전 제몫을 다하고자 노력했습니다. 연습도 제대로 안해본 자리에서 그리고 주전연습할때도 거의 코칭스텝 들이 거의 다했지 전 거의 밖에 서있을 때마다 제가 너무 한심한 사람 같다는 생각이 많이 들었습니다. 갑자기 들어가야 할땐 너무 불안하고 자신도 없었습니다.

같이 해봐야 서로 상황도 맞고 불안하지 않을텐데, 저도 불안한데 같이 하는 사람들은 얼마나 더 불안했을까요. 실수하고 나오면 째려보는 스텝도 있었고 무시하는 스텝도 있었습니다.

그러면 그럴수록 전 더 위축될수밖에 없었습니다. 거기에 그러다보니 수면제 없인 잠을 못잘 상황까지 왔고 제 자신이 너무 싫었습니다. 조금만 더 조금만 더 버티자며 더이상 버티기 힘들어졌습니다

 

중략

 

악플까지 다 댓글테러와 다이렉트 모두 한번에 와서 멘탈이 정상이 아니어서 저도 모르게 나와버렸습니다.

제가 더 어떤 좋은 삶을 살지 아닐지는 그리고 후회를 할지 안할지는 제가 감당할 몫이고 그냥 악플을 좀 삼가해주시고 많이 힘들고 어려운 결정이 있습니다.

항상 팬들껜 티 안냈지만 저의 팬들 너무 죄송하고, 너무 과분한 사랑주셔서 감사했습니다.






TV/연예 전체목록 전체 25000000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공감
공지 11-02 137,115 6
844305 유주 08-10 434 0
844304 유주 08-10 492 0
844299 퀸엘리자베스 08-10 466 0
844298 퀸엘리자베스 08-10 197 0
844297 퀸엘리자베스 08-10 418 0
844295 퀸엘리자베스 08-10 621 0
844293 퀸엘리자베스 08-10 262 0
844292 퀸엘리자베스 08-10 343 0
844288 퀸엘리자베스 08-10 479 0
844282 Kyriel 08-10 555 0
844276 Kyriel 08-10 305 0
844271 래버린스 08-10 571 0
844269 래버린스 08-10 441 0
844268 래버린스 08-10 400 0
844266 래버린스 08-10 225 0
844262 래버린스 08-10 4,684 0
844256 래버린스 08-10 793 0
844252 몸에좋은남자 08-10 466 0
844250 몸에좋은남자 08-10 631 0
844238 DIA주은 08-10 319 0
844237 DIA주은 08-10 614 0
844236 DIA주은 08-10 336 0
844234 DIA주은 08-10 545 0
844231 DIA주은 08-10 491 0
844230 DIA주은 08-10 256 0
1 2 3 4 5 6 7 8 9 10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