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ALK > 가십

교정하는 남자들이 치위생사에게 반하는 이유

청운적하검2020-05-29 21:51:12조회수 14,633




현재 나는 교정 거의 1년반하고 있고,
한달에 한번마다 치과 가면 치위생사 누나들이 교정기 점검을 해줌.


 

교정기 점검을 하게 되면 치위생사 분들은
아주 친절한 목소리와 애기다루는 듯한 말로
"입 아~벌려보세여", "딱!소리납니다~"
이런식으로 엄청 사근사근 착하게 말함.

 
애시당초 그렇게 교육을 받은거겠지만,
너무 친절해서 1년반동안 다니면서 진짜 치위생사가
서비스업 중 ㅆㅅㅌㅊ구나 이런 생각을 가짐.

 
그리고 오늘도 교정기 검사하는 날이라
원래 교정 치료하던데 말고 다른데 갔는데
존나 그냥 진짜 개이쁜 치위생사분이
내 담당이라서 자리에 누워서 교정기 검사를 받고 있었음.

 
난 1년반동안 겪어봤기 때문에
막 다른놈들처럼 치위생사한테 반해서 고백하고,
전화번호 따고 그런짓 안하고 최대한 여자가 아닌
직업으로 보려고 했음.

 
또 내 치위생사 친구한테 물어보니 환자들 또한
그렇게 봐주길 바란다고 하더라고..
어쨌거나 입안에 본뜨고 교정 치료 하는데
치위생사 누나분이 하는말 그대로 적어봄
 
"(입안에 뭘 넣으면서) 아야 하니까 조끔만 참으쎼여~~~"
"꽉깨무세여! 아니면 제대로 안되여! 앙~~다물고!"
"(내가 입술 껍데기 떄서 피난채로 치료 받으니까)
입술 트셨네여?ㅜㅜ아프겟따...
입술보호제좀 발라야겠네여~~?" 이러더니 조금만 기다리세여~
하더니 갑자기 뭘 들고와서 입술에 손으로
직접 덕지덕지 발라주는거임;;
난 입 아~~ 벌리고 있었음.


 
또 교정기 검사 끝나고 나갈라는데 잠시만 기다려보라더니
입 주위에 묻은 본뜨는 가루? 같은거
손으로 털어주더니 또 바셀린 입에 발라줌


 
그리고 머리가 눌러있었는데. 근데 갑자기
머리를 물묻혀서 만져주길래 화들짝 놀라니까,
히히 하면서 웃으면서 머리 펴줌 ㅅㅂ
 
진짜 이러는데 어떻게 남자들이
착각 안하고 버티나 이 생각 들더라..

시발 무슨 내 여자친구 강림한줄 알았음.


 
글로 써서 내가 착각한다고 생각할 수 있겠지만,
진짜 교정 해본 남자들은 공감할듯... 후....


 
담에 또 거기 가는데 다시 그 누나분 한테 검사 맡아야 겠다..
 





가십 전체목록 전체 25000000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공감
공지 11-02 125,651 5
821837 olivia 07-02 795 0
821836 olivia 07-02 438 0
821831 olivia 07-02 997 0
821819 몸에좋은남자 07-02 1,038 0
821818 몸에좋은남자 07-02 1,083 0
821816 몸에좋은남자 07-02 695 0
821815 몸에좋은남자 07-02 768 0
821811 몸에좋은남자 07-02 613 0
821810 몸에좋은남자 07-02 913 0
821807 몸에좋은남자 07-02 724 0
821804 LOONA 07-02 889 0
821801 LOONA 07-02 531 0
821787 DIA주은 07-02 1,020 0
821786 DIA주은 07-02 869 0
821783 DIA주은 07-02 774 0
821782 DIA주은 07-02 568 0
821781 DIA주은 07-02 808 0
821780 DIA주은 07-02 1,084 0
821769 퀸엘리자베스 07-02 846 0
821764 래버린스 07-02 5,089 0
821762 래버린스 07-02 729 0
821760 래버린스 07-02 790 0
821759 래버린스 07-02 671 0
821754 래버린스 07-02 890 0
821752 래버린스 07-02 998 0
1 2 3 4 5 6 7 8 9 10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close